닫기
뉴스레터
배너

[스마트팩토리+오토메이션월드 2021] 알티자동화의 초미세 버블 기술은 무엇?

URL복사

헬로티 함수미 기자 |

 

 

알티자동화가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21(Smart Factory+Automation World 2021)’에서 국제표준화 작업이 진행중인 나노버블 발생 기술을 선보이며 호응을 보였다.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21은 9월 8일(수)부터 10일(금)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아시아 최대 규모 스마트공장 및 자동화산업 전문 전시회다.

 

알티자동화가 이번에 소개한 나노버블 발생기는 물리적으로 형성된 균일한 조직구조를 이용해 수중 가스 용해도와 분산력을 향상시킨, 새로운 자기배열(self arrangement) 기술 기반에 의한 제품이다.

 

나노버블은 육안으로는 확인이 불가한 직경 1㎛(100만분의 1미터) 이하의 초미세 기포다. 이는 상온·상압하 개방조건에서 수개월 이상 안정성을 유지하는 특성이 있으며, 이는 일본에서 개발된 혁신기술이기도 하다. 

 

 

이 발생기는 버블의 생산 효율이 매우 높고, 다양한 사이즈의 버블을 발생시키게끔 제어도 가능하며, 대용량부터 소용량까지 다양하게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바이오 및 환경 분야의 나노 신소재 개발을 위한 반응기(Reactor)로 응용 또한 가능하다.

 

한편 첨단, 한국산업지능화협회, 한국머신비전산업협회, 코엑스가 공동주최하는 이번 전시회는 ‘디지털뉴딜의 미래(The Future of Digital New Deal)’라는 주제 하에 약 500개사 스마트공장, 머신비전, 자동화 기업이 참가하여 1,800개 부스에서 최신 스마트 제조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