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배너

[스마트팩토리+오토메이션월드 2021] 넥센서, 현미경 간섭계 센서로 더 정밀한 측정 제안

URL복사
[무료등록-대박 경품] 솔리드웍스의 클라우드서비스로 확 달라진 제조 현업의 이야기가 찾아갑니다 (12.10)

헬로티 함수미 기자 |

 

국내 기술로 스마트 공장에 제공되는 3D 광학 센서와 솔루션을 개발, 제공하는 기업 넥센서가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21(SmartFactory+AutomationWorld 2021)’에서 현미경 간섭계 센서, 변위&두께센서 모듈 등을 소개했다.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21은 9월 8일(수)부터 10일(금)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아시아 최대 규모 스마트공장 및 자동화산업 전문 전시회다.

 

넥센서의 현미경 간섭계 센서는 정밀소자, 부품의 3D 높이, 형상 분석시 정밀한 측정을 위해 쓸 수 있는 모듈이다. 특히 Bumped wafer, PCB Bump, Display column space 등의 측정에 요긴하게 사용될 수 있다.

 

 

함께 전시된 변위&두께센서 모듈은 재질의 투명 여부와 관계 없이 두께 및 변위 측정용 모듈로, 검사 제품의 거칠기가 다른 상황에도 실시간 두께 및 변위 측정이 가능한 모델이란 장점을 지닌다.

 

 

한편 첨단, 한국산업지능화협회, 한국머신비전산업협회, 코엑스가 공동주최하는 이번 전시회는 ‘디지털뉴딜의 미래(The Future of Digital New Deal)’라는 주제 하에 약 500개사 스마트공장, 머신비전, 자동화 기업이 참가하여 1,800개 부스에서 최신 스마트 제조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