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트위니, 제11회 국제물류산업대전에 자율주행플랫폼 출품

URL복사
[무료등록-대박 경품] 솔리드웍스의 클라우드서비스로 확 달라진 제조 현업의 이야기가 찾아갑니다 (12.10)

[헬로티]

 

자율주행로봇 전문기업 트위니(대표 천홍석·천영석)는 오는 25일부터 28일까지 나흘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제11회 국제물류산업대전’(KOREA MAT 2021)에 참가, 자율주행로봇과 자율주행플랫폼 등을 출품한다고 밝혔다.

 

국제물류산업대전은 국토교통부가 후원하고 한국통합물류협회, 경연전람, 케이와이엑스포가  공동개최하는 물류전시회다. 자동화 및 로봇, 물류 배송, 풀필먼트, 저온 유통체계 등 물류분야 국내외 기업 120여 개사가 참가한다. 

 

 

트위니는 이번 행사에서 제1전시장 2홀에 부스를 마련하고 자율주행플랫폼(TARP)과 자율주행 무인운송서비스(TARAS)를 소개한다. 

 

‘타프’는 자율주행로봇과 관련된 모든 기능을 갖춘 종합 운용체계(OS)다. 이 플랫폼을 활용하면 자율주행로봇에게 임무를 부여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자율적으로 최적의 이동경로를 생성해 이동하게 할 수 있다. 수백 대 이상의 로봇을 통합 관제하는 것이 가능하다. 소프트웨어개발자가 사업 분야 서비스에 접목할 수 있도록 애플리케이션프로그램밍인터페이스(API) 형태로 제공한다. 

 

‘타라스’는 물품을 보내야할 고객이 자신의 위치를 자율주행로봇을 호출하면 근방에 있던 물류운송 로봇 ‘나르고 60’과 연결해주는 스마트폰 앱 서비스다.

 

이와 함께 천홍석 대표가 첨단 주최로 26일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하는 스마트물류 혁신 컨퍼런스 2021에서 ‘풀필먼트 시장 성장과 자율주행 로봇’이라는 주제로 발표한다. 풀필먼트 시장에서 경쟁력을 얻기 위한 로봇의 필요성을 제기, 트위니가 개발한 로봇의 강점을 소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7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