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제조업 디지털 전환 사례 공유하는 ‘INSIGHT CONNECT 2021’ 컨퍼런스 열려

창원컨벤션센터 제조자동화기술전 전시장서 13일, 14일 양일 간 개최

URL복사
[무료등록] 데이터게임: IoT 데이터 전쟁의 최후 승자는 누구인가? (10.27)

헬로티 이동재 기자 |

 

 

‘신제조업 시대, 비즈니스 모델 혁신의 길을 묻다’라는 주제로 INSIGHT CONNECT 2021 컨퍼런스가 13일 경상남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렸다. 해당 컨퍼런스는 ‘KOFAS 2021(제조자동화기술전)’의 부대행사로 진행된다.

 

INSIGHT CONNECT 2021 컨퍼런스는 우리나라 중소기업들이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해 어떤 비즈니스 모델 전략으로 돌파구를 마련하고 있는지 사례들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컨퍼런스의 첫 순서로는 고려대학교 주영섭 특임 교수 겸 한국디지털혁신협회 회장이 나서 ‘신제조업 시대, 비즈니스 모델 혁신 방안과 ESG 경영 실천’이라는 제목으로 비즈니스 모델 혁신과 ESG 경영에 대한 개념과 추진 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다음 순서로 PTC 코리아의 안병욱 상무는 ‘비대면 시대의 경쟁우위, 스마트 커넥트 제품과 서비스로 차별화하자’라는 제목으로 제품의 지능화 및 서비스 최적화 기술의 국내외 적용 사례를 소개했다.

 

세 번째 순서로 SW정책연구소 한상열 선임이 ‘메타버스 시대, 우리는 무엇을 준비해야 하나?’라는 제목으로 발표를 진행해, 메타버스의 정의와 시장 변화를 조망하고 제조업을 위한 메타버스의 활용 방안과 효과 및 사례, 향후 발전 방향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마지막 순서로는 마크베이스의 김성진 대표가 나서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분석 기술을 활용한 설비 예지보전 사례’라는 제목으로 예지보전을 위한 인사이트를 공유했다.

 

 

한편 본 컨퍼런스는 13일부터 14일까지 양일 간 열린다. 둘째 날인 14일에는 먼저 한국지멘스의 이병찬 팀장이 ‘공작기계 제조의 디지털 트윈 활용과 적용 사례’를, 두산공작기계의 박점종 부장이 ‘Cloud & Edge 플랫폼 기반 가공 품질 및 생산성 향상 사례’를 주제로 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어 3D시스템즈의 이지훈 본부장이 ‘제조 혁신을 위한 3D 스캐닝과 3D 프린팅 기술 적용’을, 레인보우로보틱스의 이정호 대표가 ‘휴머노이드 로봇에서 협동로봇으로’를 제목으로 한 발표로 참관객들을 만난다.

 

본 컨퍼런스는 한국기계산업진흥회가 주최하며, 디지털 제조장비 R&D 인력양성사업단, (주)첨단이 주관하고 창원시가 후원하는 행사다. 

 

디지털 제조장비 R&D 전문인력 양성사업단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하는 ‘산업혁신인재성장지원사업’의 일환으로 한국기계산업진흥회와 ‘장비지능화’ 분야에 연세대, 단국대, 서울과기대, ‘생산유연화’ 분야에 한양대(에리카), ‘운영최적화’분야에 한밭대가 참여하고 두산공작기계, 현대위아, 현대로보틱스 등 국내 32개사와 함께 ‘소부장’ 자립을 위한 석박사급 전문인력 양성을 주도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