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정부, 초거대AI 활용 지원 사업에 110억 원 투입한다

URL복사
[무료 웨비나] 빠르고 직관적인 강력한 아날로그 시뮬레이션 'MPLAB® Mindi™ 아날로그 시뮬레이터' 왜 주목받고 있을까요?? (5/23)

 

대통령 직속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정부부처, 공공기관, 지방자치단체, 민간 기업이 초거대 인공지능(AI) 플랫폼을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 '초거대AI 활용 지원 사업'을 15일부터 공모한다고 14일 밝혔다.

 

올해 사업은 초거대 AI 도입에 대한 관심과 필요성이 높아졌다는 점을 고려해 지난해(20억원)보다 5배 이상 많은 예산(110억원)을 투입한다. 이번에는 초거대 AI 플랫폼을 보유한 공급 기업과 수요 기관 또는 기업을 매칭해 컨설팅·PoC(기술검증)·이용료 등을 지원하는 '플랫폼 이용 지원 사업'과 행정 효율화·사회현안 해결 등을 위한 혁신 서비스 개발을 돕는 '서비스 개발 지원 사업'으로 구분해 추진한다.

 

총 27억원 규모로 추진하는 플랫폼 이용 지원 사업은 4개 기업(네이버, KT, 마음AI, 바이브컴퍼니)만을 선정했던 지난해와 달리 올해는 공급기업 선정 개수에 제한을 두지 않는 등 참여 조건을 완화, 중소기업들의 참여를 독려한다. 서비스 개발지원 사업은 총 77억원 규모로, 수요 기관·기업이 아이디어와 도입·운영 계획을 제시하고 이를 구현할 수 있는 개발 기업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정부는 이번 사업에 관심 있는 기관과 기업을 위해 오는 18일 동국대 본관에서 사업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