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마이크로칩, TSMC 자회사 JASM와 손잡고 공급망 협력 강화

URL복사

 

웨이퍼 팹, 파운드리, 조립, 테스트, OSAT 파트너 구축 등 추진

 

마이크로칩테크놀로지(이하 마이크로칩)가 TSMC와의 파트너십을 확대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일본 구마모토현에 위치한 TSMC 자회사 JASM(Japan Advanced Semiconductor Manufacturing)의 특화한 40nm 제조 역량을 강화한다. 

 

이번 파트너십은 마이크로칩의 공급망 탄력성을 갖추기 위한 지속적인 전략의 일환으로, 내부 제조 역량과 용량을 강화하기 위한 기술 투자와 지리적 다양성 및 공급 안정성을 갖추기 위한 웨이퍼 팹, 파운드리, 조립, 테스트, 그리고 OSAT 파트너 구축과 같은 이니셔티브가 이에 포함된다. 

 

마이크로칩 글로벌 제조 및 기술 부문의 마이클 핀리(Michael Finley) 수석 부사장은 “마이크로칩의 책임감 있고 안정적인 공급 관리에 대한 평판은 이번 새로운 TSMC 제조 경로를 통해 한층 강화할 것”이라며 “이제 고객은 견고하고 유연한 제조 능력을 바탕으로 마이크로칩의 제품을 쉽게 애플리케이션 및 플랫폼 설계에 활용 가능하다”고 말했다. 

 

JASM의 웨이퍼 공급 수용 능력은 자동차, 산업, 네트워킹 애플리케이션을 포함한 다양한 글로벌 시장에서 마이크로칩의 영향력을 한층 더 강화한다. 로즈 카스타나레스(Rose Castanares) TSMC 북미 사업 관리 수석 부사장은 “마이크로칩과의 이번 이니셔티브는 고객의 장기적인 성장과 혁신을 지원하려는 TSMC의 노력을 보여주는 증거다”며 “마이크로칩과의 협력 확대로 기술이 계속 발전함에 따라 이러한 기능을 제조하고 필요할 때 글로벌 고객에게 제공하는 공동 역량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TSMC와 JASM의 파트너십은 안정적인 제조 환경을 제공함으로써 자주 변화하는 비즈니스 상황과 자연재해 등 공급에 영향을 미치는 외부 요인을 상쇄해 공급 중단 가능성을 최소화할 것으로 보인다.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