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제1회 디지털ESG 컨퍼런스 개최 'ESG 가이드라인 제시'

URL복사

 

기업의 지속 가능성 강화 위한 전략 모색할 것으로 보여

 

기업 ESG 동향과 전략을 공유하는 '제1회 디지털ESG 컨퍼런스'가 오는 3월 29일까지 서울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에서 열린다. 

 

제1회 디지털ESG 컨퍼런스는 3월 27일부터 동일한 장소에서 열리는 'AI 자율제조혁신 포럼(이하 포럼)' 3일차 행사로 마련된다. 3일 동안 열리는 포럼은 산업 AI(생성형AI, 제조AI) 트랙부터 인텔리전트 로보틱스(협동로봇, 제조로봇), 디지털 퀄리티(머신비전+센서+예지보전+3D프린팅), 제조혁신기술(SaaS/Cloud+5G+엣지 컴퓨팅+AR/VR+디지털 트윈), 디지털ESG컨퍼런스, 지능형 제조를 위한 대중소상생포럼으로 구성돼 있다. 

 

한편, 유럽연합(EU)이 지난해 10월 기업의 탄소배출량 신고를 의무화하는 내용의 탄소국경조정제도(CBAM)를 시범실시하면서 소위 ‘탄소세’ 부과가 현실화하고 있다. 이에 정부와 대·중소기업 등 공급망 구성원의 공동 대응을 통해 탄소중립 역량을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에 여론이 쏠리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 1월 27일 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률(이하 중대재해처벌법)이 전면 시행됐다. 중대재해처벌법은 근로자 사망 등 중대재해가 발생하면 사고 예방 의무를 다하지 않은 사업주 등을 처벌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주최 측은 이번 컨퍼런스에서 탄소세 도입과 중대재해처벌법의 영향을 깊이 있게 논의하고, 기업의 지속 가능성을 강화하기 위한 실질적인 전략을 모색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컨퍼런스에서는 디지털ESG 얼라이언스 소개 및 추진현황, EU 탄소국경조정제도(CBAM) 현주소 및 대응 방안, 글로벌 규제 대응을 위한 클라우드 솔루션 활용 방법, VCP-X 플랫폼 기반 주요 서비스, 중소기업 ESG 컨설팅을 통한 ESG 제대로 준비하기 위한 방안, 구독형 서비스를 통한 중소기업의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방안 등의 아젠다를 다룬다. 참여기관으로는 스마트제조혁신협회, 누빅스, 더와이 주식회사, 비바소프트, KoDATA솔루션, 위존 등이 이름을 올렸다. 


AI 자율제조혁신 포럼은 3월 27일부터 29일까지 사흘간 개최되는 아시아 최대의 산업자동화 전시회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24(Smart Factory+Automation World 2024, AW 2024)’와 함께 진행된다. 이번 AW 2024는 약 500개 업체, 2000개 부스 규모로 개최하며, 약 7만 명의 참관객이 방문할 전망이다. 전시회 기간 동안 해외바이어 상담회 등의 행사도 함께 열릴 예정이다. 

 

제1회 디지털ESG 컨퍼런스는 두비즈 공식 홈페이지(https://dubiz.co.kr/Event/240)를 통해 참가 등록할 수 있다.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