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LG디스플레이, 주주배정 청약 '완판'...유상증자 흥행 성공

URL복사
[#강추 웨비나] 설계 산업의 미래 다가가기: AI기능 및 신기능 업무에 적용하기 (6/12)

 

1.3조원 자금 조달로 'OLED 경쟁력' 강화

 

LG디스플레이가 1조3천억원 규모로 추진 중인 유상증자가 주주배정 공모에서 '완판'되는 등 흥행에 성공했다.


LG디스플레이는 지난 6∼7일 우리사주조합과 구주주를 대상으로 청약을 실시한 결과 청약률 104.91%를 기록했다고 8일 공시했다.


이번 청약 모집 주식수는 1억4,218만4,300주이며, 청약 주식은 초과 청약 1,597만4,929주를 포함한 1억4,916만6,889주로 집계됐다.


우리사주조합은 2,843만6,860주를, 구주주는 1억475만5,100주를 각각 청약했다.


실권주와 단수주는 4만9,757주이며, 일반 공모 청약은 오는 11∼12일 진행될 예정이다. 신주 상장 예정일은 오는 26일이다.


LG디스플레이가 유상증자로 조달할 자금 규모는 총 1조2,924억원이다.


LG디스플레이는 이를 통해 선제적으로 재원을 확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사업 전 영역에서 경쟁력과 미래 성장 기반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유상증자를 통해 확보한 재원은 IT·모바일·차량용 등 중소형 OLED 사업 확대를 위한 시설투자 자금, OLED 전 사업 분야에서의 생산·운영 안정화를 위한 운영자금, 재무 안정성 강화를 위한 채무상환에 활용할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는 올해 대형 OLED 출하량을 작년 대비 20% 확대하고 대형·초대형 OLED TV를 중심으로 프리미엄 TV 시장 내 입지를 강화해 수익성을 개선할 방침이다. 중소형 OLED 부문에서는 수주형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사업경쟁력을 강화하는 것이 목표다.

 

헬로티 김진희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