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이브이링크, 인터배터리 출전...EV 성능평가 기술로 시선 이끈다

URL복사

 

자체 개발 알고리즘 기반 고속 EV 성능평가 분석 기술 선보여

“중고 EV 시장서 활약할 것”

 

이브이링크가 인터배터리 2024에 참가해 배터리 열화상태(SOH) 진단 기술을 공개한다.

 

SOH는 배터리 수명 정보를 나타내는 기술로, 중고 전기차 시장에서 배터리 상태를 평가하는 지표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브이링크가 이번 전시회에 가져나올 SOH 기술은 자체 개발 알고르즘을 기반으로 차량정보수집장치(On Board Diagnostics, OBD)에 연결해 배터리 상태를 분석하는 방식이다. 참관객은 이브이링크 전시부스에서 해당 과정을 직접 시연할 수 있다.

 

이브이링크는 한국산업기술시험원·제주테크노파크 등 기관과 지속 개념증명(PoC)를 진행했다. 아울러 알고리즘 개선 과정을 통해 3% 이내 신뢰성을 확보해 관련 특허를 출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영주 이브이링크 대표는 “이번 인터배터리 2024에 참가해 중고 전기차 시장에서 활약할 배터리 성능 진단시스템을 소개하게 됐다”며 “해당 기술을 통해 중고 전기차 시장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전했다.

 

헬로티 최재규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