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SMATOF 2023] 디에이치테크, HW·SW 막론한 용접 로봇 기술 제시한다

URL복사

 

디에이치테크가 내달 창원에서 개최하는 SMATOF 2023에서 레이저 용접기·용접 로봇·용접 기기 등 용접 관련 솔루션을 보유한 업체다.

 

경상남도와 창원특례시가 주최하는 2023 창원국제스마트팩토리 및 생산제조기술전(SMATOF 2023)이 10월 17일부터 20일까지 나흘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개최된다. (주)첨단·한국무역협회·한국산업지능화협회·경남로봇산업협회와 공동 주관하는 SMATOF 2023은 올해 8회째를 맞는 제조자동화 전문 전시회로, 105개 업체가 400부스 규모로 참가할 예정이다.

 

디에이치테크는 혁신기술·고객중심·품질 및 신뢰성 등 세 가지 철학을 내세워 로봇자동화 분야에 제조 및 생산 용접 솔루션을 산업에 제공하는 업체다. 디에이치테크가 다루는 용접 영역은 로봇 시스템 설계 및 통합, 자동화 생산 라인 개발, 로봇 프로그래밍 및 유지보수 솔루션, 로봇 비전 시스템 구축 등이다.

 

디에이치테크가 이번 전시회에서 내놓을 제품은 레이저 용접로봇 및 일본 파나소닉사 용접로봇 제품군이다. 레이저 용접로봇은 레이저 빔을 이용해 용접 작업을 수행하는 기술로, 소형 부품 및 복잡한 대상물에 활용된다. 디에이치테크 측은 레이저 빔을 활용하기 때문에 신속성·내구성·정교성 특징을 발휘하며, 특히 금속·플라스틱·유리 등을 활용하는 공정에서 로봇자동화 실현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한편 일본 파나소닉사 용접로봇은 견고성·내구성·정밀성 등이 확보된 품질의 용접이 가능한 기기다. 특히 사용자 맞춤형 프로그래밍 환경을 제공하는 그래픽 사용자 인터페이스와 프로그래밍 언어 시스템이 구축돼 있어 직관적 활용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여기에 유지보수 서비스도 제공해 공정 안팎으로 활용 편의성이 확보됐다.

 

디에이치테크는 해당 솔루션을 부스에 배치한 후 시연하는 과정을 통해 참관객에게 솔루션 활용에 대한 이해를 유도할 예정이다. 또 부스에 전문가가 상시 상주해 제품 및 솔루션에 대한 상호작용 및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하다.

 

한편, 올해 전시회에서는 FA솔루션·제어 및 계측·센서 및 비전·소프트웨어·물류 솔루션·로봇·3D 프린팅·금속 등 관련 기술 및 솔루션을 소개한다. 여기에 로봇산업 특별관, 창원시 디지털 혁신 협력관, 3D 프린팅 특별관, 푸드TECH 라운지 등 특별관도 구성될 예정이다.

 

헬로티 최재규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