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오토메이션월드

일반뉴스

배너

슈나이더 일렉트릭 공장 2곳, WEF 등대공장으로 선정

URL복사
제조기업 혁신을 위한 Siemens on AWS 컨퍼런스에 모십니다 (7.5)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공장 2곳이 세계경제포럼 2022(WEF)에서 ‘등대공장(Advanced Lighthouse)’과 ‘지속가능성 등대공장(Sustainability Lighthouse)’으로 선정됐다.

 

세계경제포럼은 인도 하이데라바드 공장을 등대공장으로 선정하고, 2018년 등대공장으로 선정된 프랑스 르 보르데이 공장을 지속가능성 등대공장으로 인정했다.

 

이로써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인도 하이데레바, 인도네시아 바탐, 미국 렉싱턴, 프랑스 르 보드레이, 중국 우시 지역에 등대공장 5개를 보유하게 됐다. 이 밖에도 전 세계에서 6개만 있는 지속가능성 등대 공장에 슈나이더 일렉트릭 렉싱턴 공장과 르 보르데이 공장이 포함됐다.

 

지속가능성 등대공장은 제조 분야에서 4차 산업혁명 기술을 깨끗하고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 더 큰 환경 책임을 제공하는 동시에 운영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는 모범 사례를 보여준다.

 

프랑스 르 보드레이 공장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지속가능한 결과를 이끌었다. 이 공장은 제품에 산업용 사물인터넷(lloT) 센서를 구현해 디지털 플랫폼으로 데이터를 수집해 공장에 최적화된 에너지 관리를 진행해 전력 사용량 및 탄소 배출량을 25% 줄였고, 자재 낭비를 17% 줄이는 효과가 있었다. 또한, AI기반의 모니터링 및 클라우드 분석을 통해 물 재활용 스테이션을 구축해 물 사용량을 기존에 비해 64% 절감했다.

 

 

인도 하이데라마드 공장은 미션 크리티컬 제품(특정 작업에 필요한 컴퓨터, 전자 또는 전자 기계)을 제조하는 공장이다. 이 공장은 슈나이더 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솔루션을 채택해 고객의 비즈니스 개선을 위한 빠르고 나은 의사 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인도 하이데라마드 공장은 예측 및 처방 분석, AI 딥러닝 및 4차 산업혁명 통합 기술을 활용해 변화하는 고객 요구를 충족해 결과적으로 비즈니스가 54% 성장했고, 제조 효율성이 9% 증가했다. 이 밖에도, 현장 오류는 48%, 리드타임(물품의 발주로부터 그 물품이 납입돼 사용할 수 있을 때까지의 기간)은 67% 감소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글로벌 공급망 담당 수석 부사장 무라드 타무드는 “최근 세계경제포럼에서 인정받은 르 보드레이 및 하이데라마드 공장 사례는 제조 현장에 4차 산업혁명 기술 배치를 보여주는 주목할 만한 사례”라며,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디지털화 및 지속 가능성을 위한 신뢰할 수 있는 파트너로서 고객과 사회를 위한 공급망을 개선하고 향상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헬로티 임근난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