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15년 업력 세포아소프트, 중견·중소기업용 구매 SCM 솔루션 분야 1위 넘본다”

이제 구매 업무도 SaaS 기반에서 저렴하고 쉽고 빠르게 구축

URL복사

헬로티 임근난 기자 |

 

 

세포아소프트가 전자구매 클라우드 서비스를 강화하며 중견·중소기업용 구매 SCM 솔루션 분야에서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오늘날 많은 기업들이 인공지능 및 자동화 기술을 통해 기업의 다양한 업무를 디지털로 전환하고 있다. 더욱이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따라 기업·회사들은 재택근무, 비대면 업무가 늘어나면서, 구매/조달업무의 자동화가 필수적인 요소가 되고 있다.

 

세포아소프트는 2007년 설립 이후 △전자구매 △경비지출관리 △계약관리 △전자인장관리 등 올인원(All-in-One) 지출 최적화 솔루션을 개발 및 서비스 해오고 있다.

 

현재 400여 개 이상의 기업에 솔루션을 공급했으며 특히, 중견·중소기업용 구매 SCM 솔루션 분야에서 1위를 목표로 클라우드 서비스를 강화하여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전자구매 클라우드 서비스(Easy Pro)는 품목 및 협력사 관리·평가, 견적·입찰관리, 발주·납품·검수·입고 관리, 전자계약관리, 마감 및 정산까지 구매업무 전 과정을 자동화하는 솔루션이다.

 

세포아소프트는 유수의 대기업에 구매 시스템을 구축한 노하우와 모범 사례(Best Practice)를 기반으로, 중견·중소기업에 SaaS 형태로 제공함으로써 원가 절감을 실현시킨다. 또한, 구매 클라우드 서비스에 RPA와 OCR 기술을 결합해 단순 반복적인 업무를 자동화함으로써 업무 효율을 극대화한다.

 

오규열 솔루션 사업부장은 “중견·중소기업이 전자구매 클라우드 서비스를 합리적인 비용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또한 “공급망관리의 핵심인 구매 & 조달 부문의 혁신은 가속화될 것이며, 기업 상황에 맞게 온프레미스 또는 클라우드 등 다양한 방식의 전자구매 시스템 구축 수요가 증가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