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LG유플러스·퀄컴, 오픈랜 기술 ‘기지국 지능형 컨트롤러’ 실증

URL복사

 

LG유플러스는 퀄컴 테크날러지와 함께 오픈랜(개방형 무선접속망) 핵심 기술인 '기지국 지능형 컨트롤러'(RIC)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실증하는 데 성공했다고 22일 밝혔다.

 

RIC는 미래 네트워크에서 대규모 트래픽 관리와 네트워크 슬라이싱 등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필수 요소로, 통신사가 RIC를 운용하면 목적에 따라 스마트폰처럼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 인공지능(AI)·머신러닝 등 필요한 기능을 구현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LG유플러스와 퀄컴이 지난해부터 공동 검증한 엣지와이즈 RIC 설루션은 AI를 활용해 실시간으로 발생하는 트래픽 상황을 감지하고, 최적화한 파라미터를 자동 산출해 운영자의 추가 개입 없이도 최상의 성능을 발휘할 수 있게 한다.

 

전통적인 무선 접속망에서는 장비 공급사의 도움을 받아야만 기지국 성능 개선 작업을 수행할 수 있었으나 RIC를 활용하면 통신사가 직접 이 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임준우 퀄컴 CDMA테크날러지 코리아 사업개발총괄 부사장은 "이번 협업은 지능형 네트워크 생태계 구축을 위한 기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헌 LG유플러스 네트워크선행개발담당은 "향후 국내에 새로운 기지국 소프트웨어 생태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전했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