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한국통합물류협회, 오일렉스와 MOU “물류 분야 ESG 선도”

URL복사
[무료 웨비나] 빠르고 직관적인 강력한 아날로그 시뮬레이션 'MPLAB® Mindi™ 아날로그 시뮬레이터' 왜 주목받고 있을까요?? (5/23)

 

한국통합물류협회는 4일 ESG에 대한 물류 분야의 대응력과 지속가능성을 높이고 미래를 선도해 나아가기 위해 ESG 전문기업 오일렉스와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물류산업의 경우 운송수단을 활용할 수밖에 없고 운송과정과 물류센터 내에서의 작업 환경 및 안전 문제가 ESG와 직결된다. 따라서 ESG 경영으로의 전환에 실패하는 기업은 화주나 소비자로부터 외면받을 수밖에 없어 공급망 내에서 도태될 가능성이 점차 높아지는 등 이제 ESG 경영은 모든 기업에 선택의 문제가 아니라 생존의 문제가 됐다.

 

ESG는 제조에서 물류센터, 고객으로 연결되는 공급망 내의 모든 참여기업들이 함께 해결해야 할 과제이기 때문에 개별 물류기업이 홀로 대응하기에는 한계가 있을 수밖에 없다. 이에 물류 분야 대표기관인 한국통합물류협회에서는 우리 물류기업들이 ESG 경영으로 전환하고 대내외 각종 요구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했다.

 

오일렉스는 실시간 에너지 및 탄소 배출 모니터링을 포함한 차량 관제 솔루션인 '이퓨얼'로 잘 알려진 ESG 기후테크 스타트업으로 2022년 한국석유공사 오피넷의 공식 스타트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이퓨얼은 주유비와 차량 관제를 통해 Scope3에 대응할 수 있도록 차량의 운영 효율성을 극대화해 주유 비용을 절감하며, 탄소 배출량을 정확히 측정하여 관리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특히 차량·운전자별 탄소 배출량 관제를 통해 물류기업의 차량 관련 탄소 배출 총량을 관리하고 각종 데이터를 활용해 탄소중립 목표 달성을 위한 로드맵을 제공한다.

 

한국통합물류협회는 이번 협약을 통해 회원사들에게 오일렉스의 혁신적인 기술을 소개해 이를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며, 오일렉스에서는 협회 회원사들을 대상으로 이퓨얼 서비스 할인 공급 및 관련 컨설팅 제공 등의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협회 회원사는 저렴한 비용으로 환경적 책임을 강화할 수 있어 물류 ESG 경영을 선도할 수 있고, 타 분야에 모범사례가 됨으로써 우리나라의 물류 혁신을 앞당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한국통합물류협회는 전했다.

 

조무영 한국통합물류협회 부회장은 “물류 ESG는 환경부문(E)의 ‘온실가스 저감’과 사회부문(S)의 ‘산업 안전’이 주요 이슈인데 이번 협약을 통해 환경부문에 협회가 첫발을 내디뎠다는데 큰 의의가 있다”며 “특히 ESG 경영에 대응하기 힘든 중소물류기업이 ESG 경영을 조기 정착시켜 환경과 안전 분야의 국내외 요구에 적절히 대응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