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인피닉, 자율주행기술 개발 위한 열상 센서 데이터셋 공개

URL복사

 

학습용 데이터셋 190만 장, 누구나 활용 가능하도록 무료 제공

 

인피닉이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자율주행 연구개발용 데이터셋을 공개한다고 29일 밝혔다.

 

인피닉은 자율주행 기술 개발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기 위해 한화시스템의 지능형 열화상 카메라 모듈인 ‘퀀텀레드’로 수집한 약 190만 장의 이미지 파일 데이터셋을 무료로 공개한다.

 

열상 센서는 미세먼지, 안개, 눈, 비 등 다양한 악천후 상황에서 주변 환경을 잘 인식하고 물체를 인지/식별할 수 있는 센서다. 또, 먼 거리에서도 쉽게 생물체를 인지하고 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는 강점이 있어 사고 방지를 위한 자율주행 연구에 꼭 필요하다. 그러나 높은 가격과 낮은 기술 접근성으로 인해 국방산업을 제외하면 다른 산업에서 활용이 제한돼 왔다.

 

인피닉은 한화시스템과의 기술 협력으로 확보한 고품질 학습용 데이터셋을 외부에 무료로 공개해 국내 자율주행 연구 역량 발전과 우수한 엔지니어들을 육성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에 공개하는 데이터셋은 인피닉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학계∙연구기관∙개발자 등 누구나 신청만 하면 다운로드할 수 있다.

 

 

인피닉 데이터 2본부 김계승 전무는 “고품질 학습용 데이터셋 공개는 자율주행 기술의 발전을 위한 중요한 발판”이라며, “더 안전하고 효율적인 자율주행 연구개발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AI 플랫폼 전문기업 인피닉은 인공지능, 프레임워크, 도메인 기술을 융합해 플랫폼과 솔루션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AI 개발 플랫폼인 AI-STUDIO와 개인정보 비식별화 서비스 HEIDI-AI 등의 서비스가 자율주행, 보안 등의 분야에서 사용되며, 지난해 방산혁신기업 100에 선정돼 국방 AI 분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헬로티 이동재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