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오는 3월 열리는 GTC 2024, 확장하는 엔비디아 플랫폼 발표

URL복사
[선착순 마감임박] 우리 기업에 꼭 필요한 AI를 활용해 비즈니스를 확장할 수 있는 방법은? AI융합 비즈니스 개발 컨퍼런스에서 확인하세요 (5/3, 코엑스3층 E홀1~4)

 

900개 이상의 세션과 300개가 넘는 참가 기업 전시 준비돼

 

엔비디아가 3월 18일부터 21일까지 미국 새너제이 컨벤션센터에서 AI 콘퍼런스인 GTC 2024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엔비디아 측은 이번 행사에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통해 30만 명 이상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했다. 엔비디아 창립자 겸 CEO인 젠슨 황(Jensen Huang)은 3월 19일 화요일 오전 5시(한국 시간)에 새너제이 SAP 센터에서 기조연설을 진행한다. 기조연설은 온라인에서 실시간 생중계로도 시청할 수 있으며, 이후 온디맨드로 제공된다. 온라인으로 기조연설을 시청할 경우, 별도의 등록은 필요하지 않다. 

 

엔비디아 플랫폼은 다양한 영역에서 AI를 구현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여기에는 대규모 언어 모델(LLM), 생물학, 사이버 보안, 데이터 센터와 클라우드 컴퓨팅, 대화형 AI, 네트워킹, 물리학, 로보틱스, 양자, 과학, 엣지 컴퓨팅 등이 포함된다.

 

이번 GTC 2024에는 900개 이상의 세션과 300개가 넘는 참가 기업의 전시가 준비돼 있다. 참가 기업들은 항공우주, 농업, 자동차, 운송, 클라우드 서비스, 금융 서비스, 헬스케어, 생명 과학, 제조, 유통, 통신 등 산업 전반에 걸쳐 조직들이 어떻게 엔비디아 플랫폼을 도입하고 혁신을 달성하고 있는지 보여줄 예정이다. 

 

젠슨 황은 "전 세계 정부, 산업, 조직이 생성형 AI의 혁신적 기능을 활용하고자 하면서 생성형 AI는 무대의 중심에 서게 됐다. GTC가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AI 콘퍼런스가 된 것은 전체 생태계가 지식을 공유하고 최첨단 기술을 발전시키기 위해 모였기 때문이다. 이제 모두가 우리와 함께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GTC 2024에는 브래드 라이트캡(Brad Lightcap) 오픈AI 최고 운영 책임자, 세바스티안 버벡(Sébastien Bubeck) 마이크로소프트 GenAI 부사장, 빈센트 반호크(Vincent Vanhoucke) 수석과학자 겸 구글 딥마인드 로보틱스 수석 디렉터, 조엘 피노(Joelle Pineau) 메타 AI 연구 담당 부사장 등 내노라하는 AI 글로벌 전문가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1000개 이상의 기업도 참여한다. 이름을 올린 기업으로는 어도비, 아마존, 암젠, 앤트로픽, 블랙록, 코히어, 데이터브릭스, 델 테크놀로지스, 제넨테크, 게티이미지, 휴렛팩커드 엔터프라이즈, 허깅페이스, 록히드 마틴 등이 있다. 

 

한편, 생성형 AI부터 로보틱스, 자동차에 이르기까지 GTC 2024 참가자는 수십 개의 최첨단 데모를 체험해볼 예정이다. 아울러 최신 자율주행차 기술을 확인하고 생성형 AI가 모든 산업 분야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살펴볼 수 있다. 생성형 AI 파빌리온에서는 세계적인 AI 아티스트 레픽 아나돌(Refik Anadol)이 초대형 멀티센서 체험형 설치 작품을 선보인다. 또한, 세이한 리(Seyhan Lee)의 영화 제작자를 위한 생성형 AI 도구인 큐브릭 데모가 전시될 예정이다.

 

자동차, 로보틱스 기업도 차세대 차량과 자율주행 기기를 소개한다. 전시 차량으로는 신형 볼보 EX90, 메르세데스-벤츠 콘셉트 CLA 클래스, 폴스타 3, 위라이드 로보버스, 뉴로 R3 자율주행 배달 차량 등이 있다. 또한, 어질리티 로보틱스, 보스턴 다이내믹스, 디즈니, 구글 딥마인드 등의 기업들이 휴머노이드부터 산업용 로봇에 이르는 25개의 로봇을 전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선도적인 AI 연구자가 200개 이상의 세션에 참여한다. 이 중 ‘트랜스포밍 AI’는 젠슨 황이 직접 사회를 맡고, 트랜스포머에 관한 중요 연구 논문인 '당신이 필요한 건 집중이에요'의 저자 8명이 함께한다.

 

이외에도 엔비디아 수석 과학자 빌 달리(Bill Dally)와 함께하는 '엔비디아 연구 인사이트', xAI 연구 과학자 겸 공동 창립자인 크리스찬 세르게디(Christian Szegedy)와 엔비디아 데이터 과학자인 보얀 텅거즈(Bojan Tunguz)가 이야기하는 'AI 기반 추론' 마이크로소프트 GenAI 부사장 세바스티안 버벡의 '더 작은 모델의 가능성에 대한 발표' 등이 준비돼 있다. 

 

GTC는 현직 전문가, 정책 입안자, 교육자, 학생 등을 위한 다양한 학습과 개발의 기회를 제공한다. 정책 입안자들은 미국 의회, 미국 국립표준기술연구소, 유럽연합(EU), 엔비디아 대표들과 함께 AI 규제에 대한 토론에 참여할 수 있다. 행사 참가자들은 전문가가 진행하는 20개의 전일제 실습형 기술 워크샵 중 원하는 강좌를 선택해 수강할 수 있다. 이 중 다수는 유럽, 중동, 아프리카(EMEA)와 아시아 태평양(APAC) 시간대에 온라인으로 제공된다. 이번 GTC에서는 처음으로 참가자가 생성형 AI 전문 자격증을 취득할 수도 있다. 

 

아울러 GTC '콘퍼런스 + 트레이닝' 패키지에는 40개 이상의 무료 현장 트레이닝 실습이 포함돼 있다. 학계에서는 AI를 지원하기 위해 엄선된 세션이 제공될 계획이다. 이는 교육자가 강의실과 교육 과정에 엔비디아 기술을 통합하는데 활용된다. 

 

엔비디아 인셉션은 최첨단 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해 기획된 글로벌 프로그램으로 1만8000명 이상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GTC에서 엔비디아 인셉션은 수십 개의 스타트업의 데모를 선보이는 인터랙티브 파빌리온을 개최한다. 150개 이상의 인셉션 멤버는 전시회, 프레젠테이션 세션, 피치 등을 통해 GTC에 참여한다. 

 

스타트업을 위한 세션은 '내가 알고 싶었던 AI의 비밀', '디지털 세상을 위한 도구 개발 : 오픈USD와 생성형 AI를 개척하는 스타트업', '글로벌 전략 : 스타트업, 벤처 캐피탈 그리고 기후 변화 솔루션'이 준비돼 있다. 벤처 캐피탈 커뮤니티를 위한 별도의 세션은 엔비디아 VC 얼라이언스 프로그램으로 제공된다. 여기에는 VC를 위한 AI 데이와 VC가 자신의 포트폴리오에 합류할 스타트업을 모집하는 리버스 피치 세션이 포함된다.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