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인터배터리 2023] 고려씰링, 이차전지 롤투롤 공정에 반드시 필요한 '에어샤프트’

URL복사
[선착순 무료] 자동차와 전자산업을 위한 AI 자율제조혁신 세미나를 개최합니다 (4/24, 코엑스1층 전시장B홀 세미나장)

 

고려씰링이 인터배터리 2023에서 자사 에어샤프트 제품을 선보였다.

 

3월 15일부터 17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인터배터리는 배터리 산업을 총망라하는 국내 대표 이차전지 전문 전시회로 올해는 462개사 1359부스가 참여하는 등 역대 최대 규모로 열렸다. 주최 측은 이번 전시회에 약 5만여 명이 방문할 것으로 전망했다.

 

고려씰링은 에어샤프트(AIR SHAFT)와 메카니컬척(MECHANICAL/AIR CHUCK)을 전문으로 생산하는 업체다. 업력 30년 이상의 고려씰링은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도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에어샤프트는 롤투롤 공정에 범용적으로 들어가는 부품으로, 주로 필름 산업이나 프린팅 산업에서 사용된다. 이차전지 공정에서는 동박이나 알박의 코팅지를 자르고 감는 공정에 쓰인다.

 

고려씰링의 샤프트 제품은 주로 조립 라인과 전극 라인에 들어가는 장비 중 롤을 와인딩해주는 장비에 들어가 안정적인 진원도를 바탕으로 흐트러짐이 없는 양품을 생산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차전지 분야뿐 아니라 포장 기계, 반도체 PCB 라인 등 다양한 분야의 장비에 들어간다.

 

관계자는 “고려씰링의 제품이 국내 배터리 3사에 다 공급되고 있고, 다양한 장비 업체와도 협업하고 있다”며 “장비 업체에서 컨설팅을 요청하면, 업체와 미팅을 통해 사양과 컨셉을 논의, 장비를 적용하기까지 과정을 전부 진행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차전지 분야는 세계적으로 호황이고, 우리나라가 글로벌 시장을 선점하고 있는 부분도 있다”며, “기존 배터리 장비 제작사들 외에도 디스플레이나 반도체 장비를 하던 업체들까지 많이 넘어오고 있는 듯하다”고 말했다.

 

관계자는 “시장이 더 커지고 있는 만큼 전시회에서 느껴지는 관심도 뜨거웠다”며, “내년에는 부스를 더 늘려 참가하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다.

 

한편, 인터배터리는 소형 배터리부터 에너지, 자동차 산업 및 ESS와 EV 중대형 배터리까지 다양한 신제품 배터리 및 기술을 선보이며, 배터리 소재 및 부품, 제조기기, 검사 및 계측장비 등 배터리 제조 공정과 관련된 제품도 공개된다.

 

특히 LG에너지솔루션과 SK온, 삼성SDI, 포스코 등 국내 주요 이차전지 기업과 소재·장비·부품 관련 기업 등이 대거 참석해 다양한 품목의 신제품과 신기술을 선보인다.

 

헬로티 이동재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