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범부처 ‘수출·수주 지원단’ 출범...수출기업 어려움 해소

URL복사
[무료 웨비나] 차세대 비전 시스템에서 JAI Go-X 시리즈를 활용하는 방법 (3/2, 온라인)


수출기업의 애로 해결을 종합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범부처 역량을 총결집한 '원스톱 수출·수주 지원단'이 출범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30일 서울 강남구 트레드타워에서 장영진 산업부 1차관과 관계부처 및 수출 지원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원스톱 수출·수주 지원단 개소식을 개최했다.

 

지원단은 기업의 수출·수주 관련 어려움을 해소하고 예산, 세제, 금융, 규제 완화, 마케팅, 물류 등 전 주기에 걸쳐 기업들을 지원할 방침이다. 특히 원전, 방산, 해외건설·플랜트 수출 사업에는 '프로젝트 매니저'(PM)를 지정해 성공적인 수주를 지원한다.

 

지원단은 기획재정부 1차관과 산업부 1차관을 공동 단장으로 기재부, 외교부, 산업부, 국토교통부, 중소벤처기업부, 금융위원회의 수출·수주 담당 직원들로 구성된다.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 수출입은행, 무역보험공사 등 수출 지원기관도 참여한다.

 

장영진 산업부 1차관은 "원스톱 수출·수주 지원단"을 통해 정부의 수출·수주 지원역량을 총 결집해 2026년 수출 5대 강국 달성을 뒷받침하겠다"며 정부의 적극적인 수출·수주 지원 의지를 밝혔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