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국내 시장 정조준한 알리바바 클라우드, “확장하고 지원한다”

URL복사
[경품과 함께 무료등록] 각 분야별 전문가와 함께 2022년도 인더스트리솔루션 시장을 리뷰합나다. 산바시 온라인 토크콘서트 (12/13~16, 온라인)

 

"GPU, 컨테이너 서비스, 적극적인 서포트로 국내 고객 지원할 것"

 

알리바바 클라우드가 지난 23일 서울 중구 명동에 위치한 한국지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알리바바그룹의 디지털 기술 및 인텔리전스의 핵심인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기자간담회에서 국내 시장에서의 사업 비전과 ‘11.11 글로벌 쇼핑 페스티벌’, ‘압사라 컨퍼런스’ 등 연례 행사의 핵심 기술을 소개했다. 

 

유니크 송(Unique Song) 알리바바 클라우드 인텔리전스 한국·일본 지역 총괄은 참석한 기자들에게 인사말을 전하며, 국내 기업의 클라우드 전환과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비즈니스 협업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알리바바그룹 계열사에 기술 인프라를 지원한다. 중국 및 글로벌 상거래를 비롯해 물류, 미디어, 엔터테인먼트 등의 영역에서 원활한 비즈니스를 가능하게 한다. 이와 함께 AI 연구 등 혁신 이니셔티브에도 상당한 투자를 추진하며, 가파른 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우리나라 시장을 주목해 지난 3월에 국내 첫 데이터 센터를 설립한 바 있으며, 최근 메가존, 인디게임협회 등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커머스, 제조, 유통, 게임, 교육, 미디어 등 다양한 산업군의 기업을 위해 국내 IT 인프라 구축과 운영을 지원하고 있다. 

 

유니크 송 한국·일본 지역 총괄은 “한국 기업과 파트너는 최신 기술에 열려 있고 IT 트렌드에 긴밀하게 반응하고 있다.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단순히 한국 기업에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이 아닌 비즈니스의 페인포인트를 포착하고 불확실성을 극복하며 동반성장 하는 것을 목표로 삼았다"고 말했다. 

 

유니크 송 총괄은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중국을 비롯해 아태 지역과 동남아 지역에서 강력한 영향력을 보유하고 있다. 이처럼 수백만 고객에 IT 서비스를 제공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한국 기업의 클라우드 혁신을 돕고 해외 진출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유니크 송 총괄은 국내 시장에서 알리바바 클라우드가 담당할 역할에 대해 소개했다. 유니크 송 총괄은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국내 고객에 새로운 옵션이 될 수 있다. 우리는 기존 클라우드 서비스에서 충족되지 않는 부분을 제시할 만한 새로운 옵션을 제시하겠다. 우리의 차별화한 서비스는 GPU 성능, 손쉬운 쿠버네티스 서비스 그리고 적극적인 기술 서포트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제공되는 솔루션 외에도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국내 고객 및 파트너사와 알리바바그룹과의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다. 한 예로, 유통 기업의 경우 중국을 포함한 해외 진출을 하려고 할 때 우리가 가교 역할을 함으로써 알리바바그룹 생태계와 접점을 찾을 것이다. 즉 우리와 협력한다는 건 그룹과도 연결된다는 가능성을 갖는다"고 덧붙였다. 

 

유니크 송 총괄은 이날 국내 비즈니스 로드맵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유니크 송 총괄은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국내에 대한 인프라 투자를 이어갈 계획이다. 월 단위로 국내 데이터 센터에 당사의 혁신 기술이 반영될 것이다. 이와 함께 국내 기업을 세계 시장에 알리는데 주력하고,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에는 합리적인 서비스를 지원할 것이다. 끝으로, 국내 에코시스템 강화를 위해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레이몬드 시아오(Raymond Xiao) 알리바바 클라우드 인텔리전스 국제 산업 솔루션 및 아키텍처 책임은 “올해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고객의 니즈에 귀 기울이고 페인포인트를 해결하기 위한 연구 끝에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기술을 선보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알리바바 그룹의 생태계 내에서 검증된 IT 기술과 제품을 바탕으로 한국 기업의 디지털 혁신을 지원하는 든든한 지원군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알리바바그룹의 연례 쇼핑 행사 ’2022년 11.11 글로벌 쇼핑 페스티벌’에서는 압사라 클라우드 운영 체제 전용 처리 장치를 기반으로 네트워크 지연 시간을 단축하고 컴퓨팅, 스토리지, 네트워크 효율성을 크게 향상했다. 또한, 네이티브 데이터베이스 제품을 통해 소비자의 장바구니 최대 보관 상품 개수도 120개에서 300개로 두 배 이상 확장할 수 있었다.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몰입도 높은 쇼핑 경험을 위하여 확장현실(XR) 및 인공현실(AR) 결합 서비스를 선보였다. 알리바바 그룹 산하 연구 기관 다모 아카데미는 알리바바픽처스 그룹의 자회사인 알리피시와 함께 카카오프렌즈, 유니버설스튜디오, 산리오 등 브랜드의 가상 스토어를 구축하고 차별화된 쇼핑경험을 제공했다. 이번 11.11 기간, 소비자는 아바타를 만들고 약 70개 브랜드의 700개 이상 제품이 전시된 가상 쇼핑 거리를 구경할 수 있었다. 

 

이 밖에도 지속가능한 쇼핑 환경을 위해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클라우드 네이티브 기술을 기반으로 4월 11일~11월 11일간 리소스 단위당 컴퓨팅 비용을 전년 대비 8% 이상 절감했다. 또한, 주요 데이터센터의 청정에너지 사용량을 전년 대비 두 배로 늘리고 약 3200만 kWh의 전기를 청정에너지로 생산했다. 

 

지난 11월 3일부터 5일까지 개최된 자사의 연례 행사 ‘압사라 컨퍼런스’에서 전용 ‘우잉(Wuying)’ 아키텍처가 적용된 클라우드 기반 노트북 ‘우잉 클라우드북’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대용량 컴퓨팅 자원을 필요로 하는 복잡한 작업을 동시에 수행하고 협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300개 이상의 AI 모델을 오픈소스로 제공하는 MaaS(서비스형 모델, Model-as-a-Service) 플랫폼 ‘모델스코프’를 출시하고 학술기관 또는 기업의 AI 활용과 개발을 지원하고 있다.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