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우리금융 '통합결제 플랫폼' 출시...타행 계좌·카드로도 충전

URL복사
2023년 기업의 돈 만드는 기회, KES Future Summit에서 전문가들이 제시합니다 (10.4~5, 코엑스)


우리금융그룹은 우리은행과 우리카드가 그룹 '통합결제 플랫폼'을 오픈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플랫폼은 기존 '우리페이' 서비스를 고도화했으며 우리은행 계좌나 우리카드를 보유하지 않은 고객도 쓸 수 있도록 개방한 것이 특징이다.

 

우리은행 모바일 앱 우리WON뱅킹이나 우리카드 앱의 우리페이 메뉴에서 '꿀머니'를 충전해 쓰는 방식인데, 이때 오픈뱅킹으로 다른 은행 계좌나 카드를 등록해 쓸 수 있게 된다.

 

우리금융은 또 연세대학교 학생증 애플리케이션에 간편결제, 간편송금 서비스를 탑재한 '연세페이'서비스도 정식 출시했다. 직접 결제 시스템을 구축하기 어려웠던 법인을 대상으로 결제 인프라를 제공해 B2B2C 제휴사가 자사 브랜드 결제 서비스를 구현하도록 지원했다.

 

앞으로 우리금융은 제휴 기업별로 이번 플랫폼을 맞춤 제작해 다양한 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이번 통합결제 플랫폼 출시로 고객의 편의성을 높여 간편결제 시장에서 경쟁력 강화와 신규 고객 확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