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데이터

배너

올해 OLED 양산 케파 기판면적 4730만㎡ 전망된다

URL복사
[무료 마감임박] 디지털트윈, 데이터 분석, AI를 활용한 디지털제조 구현 방안을 공유합니다. (9.28, 부산 벡스코)

 

올해 OLED 전체 양산 캐파의 기판면적이 4730만㎡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유비리서치가 최근 발간한 보고서에 따르면, 2022년에는 삼성디스플레이가 A3 라인의 유휴 캐파를 보완하기 위해 투자했던 LTPO TFT 라인과 EDO의 6세대 rigid OLED 라인이 가동될 예정이다. 2023년에는 LG디스플레이의 E6-4 라인과 BOE의 B12-3 라인이, 2024년에는 삼성디스플레이의 8.5세대 IT 라인이 가동될 것으로 전망된다.

 

스마트 워치와 스마트폰용 소형 OLED의 기판 면적은 2022년 rigid OLED용 라인 캐파는 529만㎡로서 24.8%의 점유율 차지하며, 향후 Rigid OLED의 투자는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2022년 플렉시블 OLED용 캐파는 1530만㎡로 전체의 71.5%며, 2024년부터 삼성디스플레이의 A3 라인 일부가 IT용 라인으로 전환되며 양산 캐파가 축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폴더블 OLED용 라인 캐파는 2022년에 79만㎡, 2023년부터는 152만㎡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디스플레이의 IT용 라인 캐파는 2024년 상반 A3 라인이 일부 IT용 라인으로 전환 예정이다. 2024년에는 신규로 8.5G 라인이 가동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2025년까지 269만㎡ 로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2023년 하반기부터 LG디스플레이의 캐파는 E6-4 라인이 가동되고, BOE의 B12-3 라인이 가동되면서, 각각 75만㎡, 52만㎡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TV용 OLED 라인 캐파는 추가 투자가 없는 한 2026년까지 변화가 없을 것으로 전망된다. 2022년부터 LG디스플레이의 양산 캐파는 2030만㎡로서 전체의 85.5%를 차지하고 있다. 향후 추가 고객사 확보 여부에 따라 캐파가 더 증가될 것으로 보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의 캐파는 330만㎡, BOE는 13만㎡로 각각 13.9%와 0.6%의 점유율을 차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헬로티 이동재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