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친환경 데이터센터 겨냥한 마이크로소프트, 단계별 전략은?

URL복사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마이크로소프트가 현지시간 27일 지속가능한 데이터센터 발전을 위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해 1월 2030년까지 탄소 네거티브를 실현하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이후 클라우드 수요 증가로 세계가 직면한 데이터센터 운영 및 엔지니어링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광범위한 연구와 투자를 진행해왔다. 

 

이날 마이크로소프트는 자사 연구 성과를 바탕으로 물 사용량, 탄소 배출량 등을 줄이는 미래형 친환경 데이터센터의 모습을 소개했다. 이에 마이크로소프트는 2024년까지 자사의 증발식 냉각 데이터센터 운영에 필요한 물 사용량을 연간 약 57억 리터 감축하겠다고 밝혔다. 이는 해당 데이터센터 운영에 쓰이는 전체 물 양의 95% 수준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더 높은 온도에서의 서버 성능 연구를 진행, 다양한 기후 환경에서 증발식 냉각 값의 상향 설정이 가능함을 확인했다. 이를 통해 마이크로소프트는 암스테르담, 더블린, 버지니아 등에서 냉각에 필요한 물 사용을 없애고, 애리조나와 같은 사막지역에서는 물 사용량을 최대 60%까지 줄일 것으로 전망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올해 클라우드 기업 최초로 데이터센터에 기화, 응결의 두 과정을 거치는 액침 냉각 방식을 적용했다. 최근 관련 테스트에서는 일부 칩셋의 성능이 20%까지 향상되는 결과도 도출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끓는 액체에 서버를 담그는 이 프로젝트로, 지속가능성 목표 실현을 위한 데이터센터의 무수 냉각 옵션은 물론 고급 AI 및 머신러닝을 위한 고성능 칩 생성 가능성도 입증했다. 

 

전 세계에 데이터센터를 운영 중인 마이크로소프트는 지역 생태계를 지원하는 데이터센터도 만든다. 이는 수량, 수질, 공기, 탄소, 기후, 토양질, 생물다양성 등 여러 측면에서 생태계 활동성을 정량화하고, 데이터센터 주변지역 재생과 활성화를 통해 지역사회와 환경에 재생가치를 제공하는 활로를 복원,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러한 접근방식이 생태계 활동성을 75%까지 복원할 것으로 기대했다. 

 

데이터센터 건설 과정에서 발생되는 탄소 발자국도 감축된다. 고객 수요에 대응해 매년 50~100개의 신규 데이터센터를 구축 중인 마이크로소프트는 데이터센터 설계 및 건설 중에 배출되는 탄소를 줄이기 위해 비영리단체 ‘빌딩 트랜스패런시’가 개발한 EC3를 사용 중이다. EC3는 건설 프로젝트별 총 탄소량을 관리하는 도구로,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를 통해 콘크리트와 철에 내재된 탄소를 약 30~60% 줄일 것으로 예상한다. 

 

이날 마이크로소프트는 지속가능성 목표 실현의 새로운 이정표가 되는 주요한 활동들의 추진 현황도 공유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업계 최초로 순환센터를 만들어 서버의 수명 주기를 연장하거나 재사용해 낭비를 최소화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순환센터에서는 AI 알고리즘을 활용해 폐기된 서버와 기타 하드웨어 부품을 분류하고, 재활용할 수 있는 부품을 파악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향후 1년간 이 모델을 자사의 모든 클라우드 컴퓨팅 자산으로 확장하고 90%의 재사용율을 달성할 계획이다

 

협력사 및 파트너사와의 협업을 기반으로 공급망 전체의 탄소 배출량(Scope 3)도 감축하고 있다. 최근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CDP) 보고에 따르면, 마이크로소프트의 최고 공급업체들은 탄소 배출량 감소를 지원하기 위해 총 2100만 톤의 이산화탄소 환산수치를 줄였다. 2021년 회계연도 기준, 마이크로소프트는 해당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공급업체 수를 확대하고 배출량 감소 보장을 위한 수준을 강화했다.

 

지난 7월, 자사 파트너 컨퍼런스 인스파이어를 통해 처음 소개한 지속가능성 클라우드 프리뷰도 공개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지속가능성 클라우드는 기업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제어하도록 설계된 신규 제품으로, 기업은 이를 통해 넷 제로로 가는 과정에서 탄소 배출량을 효과적으로 기록 및 보고하고 감축한다.

 

이지은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는 “마이크로소프트는 탄소 배출량을 정확히 이해하고 측정하기 위해 비판적인 시각으로 자사의 모든 데이터센터의 운영을 살피는 등 업계 리더로서 책임을 다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공개된 마이크로소프트의 다양한 연구 성과가 어떻게 미래형 친환경 데이터센터를 만들어가는지 지켜봐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마이크로소프트 데이터센터 운영과 현재 실행 중인 지속가능성 정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마이크로소프트 지속가능성 홈페이지와 가상 데이터센터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