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테크노트

배너

포스트 코로나 시대 준비하는 머신비전과 인공지능비전 발전

머신비전과 인공지능비전을 융합해야 시장 선도

URL복사
[무료등록-대박 경품] 솔리드웍스의 클라우드서비스로 확 달라진 제조 현업의 이야기가 찾아갑니다 (12.10)

헬로티 임근난 기자 |

 

COVID-19으로 인해 우리 생활의 많은 부분이 달라졌다. 사람과 사람간의 접촉은 최소화되고 기계와 사람의 협업이 많아졌으며, 가상 공간에서 커뮤니케이션 활동도 늘고 있다. 그래서 자율주행, 무인 가게, 로봇 서빙 등 여러 사람이 하던 일을 기계가 할 수 있게 기술력도 한층 성장하게 되었다.

 

 

머신비전과 인공지능비전이 가져올 변화

 

비대면 문화가 우리의 일상생활을 크게 바꾸었듯이, 산업 분야에서도 머신비전과 인공지능비전으로 큰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그랜드뷰 리서치(Grand View Research)에 의하면 인공지능비전 기술이 소비자용 드론, 자율/반자율 운행 자동차 등으로 대중화되고, 이미지 센서, 고사양 카메라, 딥러닝 기술 등을 포함한 인공지능 기술의 발전으로 활용 범위가 다양한 산업군으로 확대되고 있다.

 

예전에는 공급과 수요가 유지되지 않으면 생산량을 줄이고, 이에 따라 노동자도 줄이는 경제 플로어를 따랐으나, 이제는 인공지능비전 기술과 머신비전 발달로 산업계의 분위기가 달라지고 있다. 즉, 생산량에 맞게 노동자를 대신할 수 있는 비전 가이드 로봇 도입과 사람이 작업하던 품질 검사를 자동화로 대처하여 공장자동화 및 스마트 팩토리로 변화하고 있다.

 

글로벌 시장 조사기관 마켓스앤마켓스(Markets and Markets)에 따르면, COVID-19 이후 많은 제조사에서 자동화된 품질 보증의 중요성이 현실화되면서 이에 대한 투자 계획도 증가하고 있음을 예측했다. 또, 생산 관련된 프로세스에 사람의 개입을 최소화하려는 형태로 바뀌면서 머신비전과 인공지능비전 도입이 급속도로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성장이 가장 빠른 시장으로는 로봇셀, 스마트 카메라, 자동차 산업 등을 꼽았다. 특히, 로봇셀은 비용 효율적이며 검사 소프트웨어와 로봇 프로그램을 간단히 변경하면 생산 프로세스를 멈춤 없이 부품 유형을 바꿀 수 있기 때문에 제품 다양성이 늘어나도 처리가 가능하다고 언급했다.

 

스마트 카메라는 스마트 카메라와 쉽게 통합할 수 있는 스마트 카메라 기술과 IoT 기술 발전으로 스마트 카메라를 기반한 머신비전 시스템 보급이 향후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측했다. 또, 자동차 부문에서 머신비전 시스템은 빈-피킹과 조립을 위한 도어/패널과 같은 부품 위치 지정을 포함한 중요한 활동에서 개선된 정확도를 제공한다고 했다. 글로벌 시장에서 머신비전과 인공지능비전의 성장성은 이미 시작된 것이다.

 

 

글로벌 시장은 머신비전을 도입하는데 국내는...

 

앞서 언급했듯이 성장성 있는 산업으로는 로봇셀과 스마트 카메라 그리고 자동차 등이 인데, 이 산업들은 국내에서도 높은 경쟁력을 가지고 있는 부문이다.

 

자동차, 반도체, 전자제품 및 가전제품 산업의 빠른 성장으로 머신비전과 인공지능비전의 도입이 가시화됨에 따라 글로벌 기업에서는 이미 기술 개발 및 도입을 위해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하지만 국내 시장은 A부터 Z까지 통합 컨설팅할 머신비전 및 인공지능비전 전문업체가 많지 않아 제품 표준화에서 개인의 취향이 반영된 제품 맞춤화로 점진적인 변화를 겪는 시대에 맞춘 표준화된 머신비전/인공지능비전 시스템을 개발하는 데에는 어려움이 있다.

 

탄탄한 기술력과 노하우를 가진 트윔

 

인공지능 비전검사설비 업체 트윔은 국내 유일하게 이러한 문제의 해결책을 제시하고 있다. 트윔은 2010년 제어 사업으로 설립한 후 머신비전 사업을 통해 디스플레이 공정의 머신비전 표준화를 주도했고, 2017년부터는 인공지능 검사 소프트웨어 및 검사 장비를 개발하며 인공지능 비전 검사 설비 사업을 확장했다.

 

트윔이 인공지능 비전 검사 설비 산업에 뛰어든 이유는 앞으로 줄어드는 인력에 대비할 공장자동화가 필수라는 시장의 흐름을 파악하였고, 또 수많은 제품이 생산될 때 불량 검사를 기존의 육안으로 또는 규칙기반(Rule-base) 검사로는 완벽한 불량을 잡아낼 수 없다는 부문에서 머신비전과 인공지능비전의 필요성을 확신했다.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것은 국내에 제어 사업과 머신비전으로 공정 환경을 잘 알고 있으며, 인공지능비전으로 A부터 Z까지 모든 생산 공정을 관리하고 컨설팅할 수 있는 유일한 기술 보유사이기도 하다.

 

이에 트윔은 인공지능 비전 검사 사업을 시작한 지 4년만에 자동차, 바이오, 2차전지, 금속부품, 전기전자, 식음료 등 다양한 산업에 각 제조사만의 특징과 제조사의 요구사항에 맞게 맞춤화한 인공지능 비전 검사 설비인 T-MEGA를 공급하면서 국내 인공지능 비전 검사 시장을 이끌고 있다.

 

트윔의 정한섭 대표이사는 “트윔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은 ‘쉽고, 정확하게, 그러면서 맞춤화로’ 이다. 누구나 한 번의 교육으로 인공지능 검사 설비를 운영 및 관리할 수 있게 UI나 프로그램이 쉬워야 하며 높은 정확성은 기본이라는 철학이다”라고 설명했다.

 

사실 모 기업에서는 글로벌 기업의 검사 소프트웨어를 구매하였으나 검사 선별 능력에 문제가 있어 활용을 못하다가 트윔의 소프트웨어인 MOAI를 도입하여 현재까지 구동하고 있는 케이스도 있다고 트윔 관계자는 밝혔다.

 

마무리

 

4차 산업혁명 또는 스마트 팩토리 구축은 많은 나라에서 도입을 추진해오다 COVID-19 시대를 겪으면서 필요성이 더욱 더 강조되고 있다. 이젠 정확하고, 유연하며, 그리고 효율적인 머신비전과 인공지능비전을 이용한 공정 운영이 화두가 될 것이며, 이것이 국내외 시장에서 경쟁력이 될 것으로 보인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