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2021 글로벌 인더스트리 쇼퍼런스, 메타버스에서 만나다

‘Deadline 1.5 : 시한부 지구를 마주하다’를 주제로 디비전 월드 메타버스에서 동시 진행

URL복사
[무료등록-대박 경품] 솔리드웍스의 클라우드서비스로 확 달라진 제조 현업의 이야기가 찾아갑니다 (12.10)

헬로티 함수미 기자 |
 

 

디비전 네트워크가 ‘2021 글로벌 인더스트리 쇼퍼런스’를 디비전 월드 메타버스에서 동시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2021 글로벌 인더스트리 쇼퍼런스’는 코로나 규제에 따라 약 49명이 오프라인 행사장인 그랜드 하얏트 호텔 그랜드볼룸·그랜드 살롱에서 오는 21일 목요일 개최된다.

 

행사 참여자는 오프라인 행사장과 동시에 디비전 네트워크의 ‘디비전 월드’ 메타버스를 통해 실시간으로 참여할 수 있다.

 

한국경제 TV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및 환경부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Deadline 1.5 : 시한부 지구를 마주하다’를 주제로 글로벌 녹색성장 기구 사무총장인 프랭크 리즈버만 및 주한 유럽상공회의소 회장 디어크 루카트 등 유명 인사들이 연사로 참여하여 진행된다.

 

메타버스란 가상, 초월 의미인 '메타'와 세계, 우주 의미인 '유니버스'를 합성한 신조어로 가상의 세계에서 다양한 행위가 이루어질 수 있으며, 코로나 펜데믹 이후 가장 각광받는 산업이다.

 

디비전 월드(디비전 네트워크) 개발사 나인브이알은 메타버스의 선두 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최근 다양한 기업들과 공격적인 MOU를 맺으며 적극적으로 3D VR 메타버스 서비스 사업을 강화하고 있다.

 

엄정현 나인브이알 대표는 “그동안 코로나 팬데믹의 영향으로 위축되어 왔던 오프라인 행사를 디비전 월드 메타버스를 통해 실제 참여하고 있는 실감 나는 느낌을 줄 수 있도록 다양한 기술을 개발하고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