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스트라타시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일상 속 실천 다짐...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문화 정착되기를

URL복사

헬로티 함수미 기자 |

 

 

스트라타시스 코리아 문종윤 지사장이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행정안전부와 교육부 주최로 지난해 말부터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과 어린이 보호 최우선 문화 확산을 위해 진행 중인 릴레이 방식 공익 캠페인이다.

 

3D프린팅 적층제조 솔루션 및 응용서비스 분야 파트너사인 더블에이엠 황혜영 대표의 지명을 받은 문종윤 지사장은 캠페인 슬로건인 어린이 보호구역 내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의 의미를 강조하고, 일상 속 실천을 다짐했다.

 

문 지사장은 “한 아이는 온 마을이 함께 키운다는 격언이 있다. 캠페인에 동참해 미래를 이끌어 갈 어린이들의 안전과 보호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탠 것 같아 영광이다. 이번 캠페인을 계기로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 안전 문화가 정착되기를 스트라타시스 임직원을 대표해 희망한다”고 캠페인 참여 소감을 전했다.

 

문종윤 지사장은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의 다음 주자로 AI 의료영상 플랫폼 및 3D응용 솔루션 기업 메디컬아이피의 박상준 대표를 지목했다.

 

한편, 스트라타시스는 항공우주부터 자동차, 철도, 메디컬, 디자인, 소비재 및 교육 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혁신 3D프린팅 솔루션을 제공하며 적층 제조 시대를 선도하고 있다.

 

최근 신제품 3D프린터 3종을 발표하며 비즈니스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스트라타시스는 기존 방식의 제조 기술로 완벽히 소화하기 힘들었던 최종 사용 부품 제조를 적층 제조 기술로 전환시키는 데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