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산업동향

배너

美 제조업체 80%, 디지털화 진행 중...보고서 발표

URL복사

 

제조업체 연합 재단, 미국 지멘스와 협력하여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연구 보고서 발표

 

제조업체 연합 재단(Manufacturers Alliance Foundation)은 최근 미국 지멘스와 협력하여 제조업계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발전을 다룬 연구 보고서, '디지털화의 이득: 디지털 혁신을 통해 앞서나가는 제조업체'를 발표했다. 


이 보고서는 미국 제조업체들이 공급망 최적화, 데이터 분석, 제품 개발 등 전체 가치 흐름을 디지털화하는 데 있어 견고한 진전을 이루었음을 강조한다.


하지만 보고서는 장기적이고 체계적인 접근보다는 우선순위가 높은 일회성 파일럿 프로젝트에 초점을 맞춘 기업들의 디지털 전략이 이러한 진전을 더디게 하고 있다는 점도 지적한다. 


설문에 참여한 임원들의 약 80%는 이미 디지털화를 통해 공급망 최적화, 제품 계획 및 개발, 생산 효율성, 데이터 분석 및 비즈니스 인텔리전스를 운영 중이거나 구현 중이라고 답했다. 


그러나 디지털 혁신 ROI(투자 수익률) 측정의 어려움, 부서 간 연계 부족, 데이터 및 분석의 비효율적 사용이 혁신 여정을 더 빠르게 진행하지 못하는 주요 어려움으로 꼽혔다.


연구는 디지털화 로드맵을 비즈니스 사례와 연계하여 체계적인 접근 방식을 구현하는 기업들이 기술적으로 가장 큰 발전을 이룬 것으로 나타났다. 


제조업체 연합 재단의 스티븐 골드 회장은 "제조업체들은 디지털 전환 로드맵에 대한 비전을 가지고 있지만, 실제로는 그 비전에 미치지 못하고 있다"며, "전체 조직 생태계에 걸쳐 협업하는 대신 단편적인 접근 방식을 취함으로써 제조업체는 디지털화를 통해 기대하는 경쟁 우위를 확보하는 데 한 발짝도 나아가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제조업계가 디지털 혁신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있으며, 보다 체계적이고 통합된 접근이 중요함을 시사하고 있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성공적으로 구현하려면 부서 간 협업과 명확한 ROI 측정 방법이 필수적임을 강조한다. 


이 보고서는 앞으로 제조업체들이 디지털화의 혜택을 극대화하기 위해 어떠한 전략을 취해야 하는지에 대한 중요한 지침이 될 것이다.


이번 연구는 주로 미국에 기반을 둔 다양한 업종의 중견기업부터 대기업까지의 제조 기업 임원 200여 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한다.

 

헬로티 김진희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