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인사동정

배너

프루프포인트, 신규 APJ 총괄 부사장에 조지 리 임명

URL복사
[#강추 웨비나] CST를 활용한 전자부품 Pogo Pin & Socket 해석 사례 및 방법 (7/23)

 

프루프포인트가 조지 리를 신규 아시아 태평양 및 일본(APJ) 지역 총괄 부사장(Senior Vice President)으로 선임했다고 2일 밝혔다. 그는 취임 후 싱가포르에서 회사의 APJ 지역 성장 전략을 주도하는 글로벌 영업 조직에서 핵심 리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조지 리 신임 부사장은 IT 및 사이버 보안 부문 지역 영업 관련 20년 이상의 업계 경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사업 확장, 핵심 성장 시장 진출, 신규 전략 개발 등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특히 거버넌스, 리스크 및 컴플라이언스 관리와 계정관리(IM), 확장된 탐지 및 대응(XDR)을 포함한 네트워크 보안, 데이터·응용프로그램 보안 기술 관련 지식과 경험이 풍부하다.

 

조지 리 부사장은 “프루프포인트는 세계 유수 기업들로부터 신뢰를 쌓아온 사이버 보안 파트너 기업”이라며 “보안 업계 내 가장 혁신적인 프루프포인트의 일원이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성장 동력이 매우 역동적인 APJ 지역에서 수상 경력이 빛나는 다양한 솔루션 제품을 출시하고, 역내 조직들이 끊임없이 진화하고 있는 복잡한 사이버 위협에 대응하는 한편 사업·고객 보호를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블레이크 살레 프루프포인트 최고 매출 책임자는 “프루프포인트는 타의 추종을 불허할 만큼 월등한 세계적인 수준의 기술로 사람 중심 사이버 보안 위협을 해결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며 “프루프포인트가 APJ 지역은 물론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을 가속화하는 등 사이버 보안 리더로서의 명성이 널리 알려지면서 유능한 인재를 다수 유치했다”고 전했다.

 

또한 “조지 리 부사장은 뛰어난 리더십을 보유하고 있고 기업 최고정보보안책임자(CISO)나 최고정보책임자(CIO)들이 직면한 사이버 보안 현안들을 심도 있게 이해하고 있는 전문가”라며 “특히 APJ 시장 진출 전략(GTM) 관련 전문성은 프루프포인트가 사람·데이터 보호 임무를 충실히 이행하는데 중요한 기반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조지 리 부사장은 최근까지 미국 사이버 보안 기업 Imperva에서 APJ 지역 총괄 부사장을 지냈다. 이전에는 미국 내 네트워크 보안 기업 RSA, 정보 관리 소프트웨어 기업 EMC, IT 컨설팅 기업 Avanade 등에서 임원 요직을 두루 거치며 풍부한 경력을 쌓아왔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