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비욘드허니컴, '마이야르 구현하는 로봇셰프?’ GRILL X 소개

URL복사
[#강추 웨비나] 차세대 배터리 관리 시스템 "ADI의 6세대 BMS 솔루션으로 산업 및 자동차 분야에 새로운 기준 제시" (7/17)

 

인공지능 고기 조리 로봇 ‘GRILL X’ 시장 활약상 공개

마이야르 구현부터 육증 보존까지 사용자 맞춤형 돼지고기 굽기 기술 선보여

“현장은 조리속도 및 회전율 제고, 점포 고객은 웨이팅 시간 절감 체감”

 

비욘드허니컴이 서울 및 경기 성남시 소재 외식 매장에서 활약 중인 고기 조리 로봇 ‘그릴 X(GRILL X)’를 선보였다.

 

그릴 X는 인공지능(AI) 기술이 이식된 로봇 셰프로, 인력난에 직면한 외식 시장에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할 것이라 평가받는다. 음식 조리 상태를 실시간·분자 단위로 수치화해 학습한 AI 모델을 기반으로 각 점포의 특성에 맞는 고기 조리가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구체적으로 강한 화력을 통해 특유의 색과 풍미를 유발하는 ‘마이야르 반응(Maillard Reaction)’을 구현하거나, 육즙을 고기 안에 가둬 이른바 ‘겉바속촉’의 맛을 제공하는 등 매장 맞춤형 고기 굽기 스킬을 제공한다. 또 로봇은 단일부터 복수까지 매장 상황에 맞게 다양한 형태로 설치 가능하다.

 

그릴 X는 현재 서울 및 경기 성남시에 위치한 돼지 고깃집 두 곳에 배치돼 매장 방문 고객에게 특별한 고기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 한 업주 관계자는 “그릴 X는 조리(그릴) 담당 직원 채용이 힘든 상황을 해소하게 한 솔루션”이라며 “그릴 X를 바탕으로 한 프랜차이즈 가맹점을 모집·확장할 계획”이라고 그릴 X 활용 사례와 향후 비전을 밝혔다.

 

다른 매장 관계자도 “조리속도가 빠르면서도 일관된 고기 품질을 제공하는 그릴 X를 통해 매장 내 직원이 고객 서비스에 더욱 집중할 수 있게 됐다”고 알리기도 했다. 정현기 비욘드허니컴 대표는 “그릴 X는 점포 입장에서 조리속도 및 회전율 확보, 점포 이용 고객 입장에서 기다리는 시간을 절감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며 “그릴 X의 높은 수요를 축족하기 위해 연내 국내 공장을 설립하고, 대량 생산 기반으로 마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비욘드허니컴은 올해 하반기를 목표로 호텔 및 스테이크 매장 특화된 스테이크 조리 로봇을 론칭할 방침이다. 이를 근간으로 향후 미국 시장에 진출할 계획도 내재화했다.

 

헬로티 최재규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