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정책

배너

국토부, 지하도로 전문가 자문단 발족

URL복사

국토교통부는 '지하도로 전문가 자문단'을 발족하고, 30일 첫 회의를 개최했다. 자문단은 지하도로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사업 초기 단계부터 검토해야 하는 다양한 주제에 관해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하여 정책에 반영하고자 구성되었다.

 

자문단은 총 6개 분과 45명의 전문가로 구성되어 운영될 계획이며, 지반, 터널, 교통 분과뿐만 아니라 침수·화재 안전성 강화 방안을 검토하는 방재·소방 분과, 운전자의 심리적 폐쇄감 완화를 위한 심리·정신 분과, 필요시 지하도로 상부공간 활용 논의를 위한 국토·도시 분과로 구성된다.

 

각 분과에서는 중점 논의 과제에 대해 이론적 검토와 실증적인 사례 연구, 토론 등을 집중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며, 한국도로공사에서 운영 지원 기관 역할을 맡아 원활한 자문단 운영을 위한 실무를 지원한다. 이번 회의에서는 지하도로 안전성 강화를 위해 올해 4월부터 착수하여 본격적으로 진행 중인 초장대 K-지하 고속도로 R&D 사업에 대해 소개하고 향후 조기에 성과를 도출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에 대해서도 집중적으로 논의하였다.

 

헬로티 김근태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