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주유소 기름값 3주째 상승…다음주도 오름세 이어질듯

URL복사

 

휘발유 L당 13.2원↑·경유 11.7원↑


지난달 상승세로 돌아선 국내 주유소 휘발유·경유의 주간 평균 판매가격이 3주째 올랐다.


17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시스템 오피넷에 따르면 2월 둘째 주(11∼15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는 직전 주보다 L당 13.2원 오른 1,609.5원이었다.


전국 최고가 지역인 서울은 직전 주 대비 9.8원 상승한 1,695.5원, 가격이 가장 낮은 대구는 12.6원 오른 1,578.1원으로 집계됐다.


상표별로는 GS칼텍스 주유소가 1,617.5원으로 가장 가격이 높았고, 알뜰주유소가 1,577.8원으로 가격이 가장 낮았다.


경유 평균 판매가격은 11.7원 오른 L당 1,512.7원을 기록했다.


이번 주 국제유가는 중동과 우크라이나 지정학 리스크가 지속되면서 상승했다.


수입 원유가격 기준인 두바이유는 배럴당 81.6달러로 직전 주보다 2.8달러 올랐다.


국제 휘발유 가격은 3.7달러 오른 97.9달러, 자동차용 경유는 2.9달러 상승한 109.8달러였다.


국제유가 변동은 통상 2주가량 지나 국내 주유소 판매가격에 반영된다.

 

헬로티 김진희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