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KOFAS 2023] 디지털 전환 종착지인 '제조 혁신' 향해 달린다

URL복사
[#강추 웨비나] 자동화 공정 최적화를 위한 유니버설로봇의 최신 기술 소개합니다...유니버설로봇과 모바일매니퓰레이 (6/18)

 

지난해보다 늘어난 규모로 첫날부터 다수의 참관객 방문해

 

진보하는 제조 자동화 기술과 제조업 디지털 혁신을 선보이는 '제17회 2023 제조자동화기술전(KOFAS 2023)'이 지난 28일부터 7월 1일까지 총 4일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린다. 

 

올해는 140개 기업이 380부스 규모로 참여했다. 84개사 245부스로 열렸던 지난 전시회에 비해 다소 확대된 규모다. 오프라인 전시와 함께 365일 24시간 운영되는 메타버스관도 마련됐다. 

 

KOFAS는 창원컨벤션센터 개관 전시회로 시작해 경남지역을 대표하는 제조자동화 전문 전시회다. 개최 이래 지역 경제 활성화와 제조업 혁신을 위해 오프라인 마케팅 플랫폼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전시회는 경상남도, 창원특례시가 주최하며 한국기계산업진흥회가 주관한다.  

 

KOFAS에서는 크게 다섯 가지 기술 분야를 구획으로 나뉘어 제품이 전시됐다. 해당 기술은 자동화·스마트팩토리, 시험검사 및 측정, 로보틱스, IT, 소재·부품이다. 자동화·스마트팩토리 부문에서는 자동화 시스템을 비롯해 모션컨트롤 관련 제품, 유공압기술 장비, 가공기계 등을 선보인다. 

 

시험검사 및 측정 부문에서는 3차원 측정기, 이미지 측정기, 레이저 스캐닝, 머신비전 장비 등을, 로보틱스 부문에서는 제조용 로봇을 비롯해 물류로봇, 로봇 부품 등을, IT 부문에서는 IIoT, CPS, PLC, 클라우드 시스템 등을 소재·부품 부문에서는 일반 및 정밀 기계 부품, 전기·전자 부품, 금속 소재, 화학 소재 등을 선보인다. 

 

 

한편, 이번 전시회에는 부대행사가 마련돼 있다. 제조업의 디지털 혁신 사례 및 전망을 전달하는 'Insight Connect 2023 컨퍼런스'가 28일과 29일 양일간 개최되며, '신기술·신제품 발표 및 기계기술 세미나'가 28일부터 30일까지 총 3일간 진행된다. 이뿐 아니라 기계류 및 플랜트기자재 해외바이어 초청 화상 수출상담회가 전시 기간 동안 전시장 내 화상 상담장에서 열린다. 

 

Insight Connect 2023 컨퍼런스는 4차 산업혁명과 함께 부상한 AI와 빅데이터 등 신기술의 등장과 코로나19 팬데믹, 불확실한 공급망이 낳은 디지털 전환을 주목한다. 오늘날 디지털 전환은 기계산업 및 제조업 분야의 생존 기준이자 최우선 과제다. 

 

이에 컨퍼런스에서는 AI 기반 디지털 제조 혁신 방안과 산업 디지털 전환을 위한 관련 기술 적용 사례 등을 다룰 예정이다. 28일에는 원프레딕트 조중근 차장, 다임리서치 황일회 박사, 픽잇코리아 조영범 차장, 한국요꼬가와전기 강원일 부서장이, 29일에는 아시아나IDT 안순홍 수석연구원, 현대자동차 온한우 책임, 트위니 김혁 전략기획실장, 인포인 정재원 대표가 발표자로 나선다. 

 

신기술·신제품 발표 및 기계기술 세미나에서는 참가기업 위주의 신기술·신제품 발표가 이어진다. 마이크로컴퍼지트에서 컴퓨터 시뮬레이션을, 씨테크시스템에서 디지털 트윈을, 더블에이엠에서 3D프린팅 기술을 소개한다.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