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모벤시스, 미쓰비시 전기와 업무 제휴...전략적 투자 유치 추진

URL복사

 

양사 기술적 강점 통해 AC 서보 및 모션 컨트롤 사업 협업 확대 목표


글로벌 모션 컨트롤 플랫폼 전문 기업 모벤시스가 미쓰비시 전기 주식회사와 AC 서보 및 모션 컨트롤 사업 협업 강화를 위한 업무 제휴 계약을 체결하고 전략적 투자 유치를 추진한다.

 

모벤시스와 미쓰비시 전기는 이번 업무 제휴 계약 체결과 전략적 투자를 통해 양사의 관계를 강화하고 협업을 확대해 본격적인 글로벌 제조 시장 공략에 나설 예정이다. 미쓰비시 전기는 이번 모벤시스 투자를 통해 다양한 산업 분야로 AC 서보 사업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최근 AC 서보 사업에서 반도체 및 전자 부품 제조 장치 등의 시장을 중심으로 산업용 컴퓨터를 활용한 모션 제어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또한 산업용 컴퓨터에 탑재된 CPU의 급격한 발전으로 다수의 모터를 활용한 고속 동기 제어 등 고도화된 고급 모션 제어가 가능해지면서 해당 시장의 수요가 증대될 전망이다. 

 

세계 최초로 소프트웨어 기반 모션 컨트롤 시스템을 개발한 모벤시스는 아시아를 중심으로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2차 전지, 물류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 모션 컨트롤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다. 모벤시스의 핵심 솔루션 'WMX'는 추가적인 하드웨어 도입 없이 윈도 OS 기반 PC 1대에서 실시간 고속 통신으로 AC 서보 모터 제어를 지원할 뿐만 아니라 현장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해 AI와 클라우드 등 IT에 연동할 수 있다.

 

일본 미쓰비시 전기는 고객의 생산성 향상을 지원하는 고속, 고정밀도의 AC 서보 시스템을 일본을 중심으로 전 세계에 판매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업무 제휴 계약 체결 및 전략적 투자를 통해 협업을 강화하고 글로벌 시장을 대상으로 스마트 공장 구축과 생산성 향상에 기여할 예정이다.

 

모벤시스는 미쓰비시 전기가 보유한 글로벌 판매망을 기반으로 모벤시스의 주요 솔루션인 WMX 제품 판매 채널을 확대하고 글로벌 시장 내 입지 구축에 나선다. 미쓰비시 전기는 모벤시스의 기술력과 영업 및 마케팅 전략을 활용해 반도체 제조 장치를 포함한 다양한 사업 분야에서 서보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양부호 모벤시스 의장은 "소프트모션 기술은 전용 하드웨어 없이 PC의 CPU로 고속 고정밀 모션 컨트롤러를 구현한다는 장점으로 주요 반도체 제조 장비에 사용되고 있다. 미쓰비시 전기의 주요 CC-Link IE TSN뿐 아니라 이더캣과의 결합으로 생산장비 적용을 확대해 IT와 OT의 융합을 실현할 것"이라고 밝혔다. 

 

타케우치 토시에 미쓰비시 전기 FA 시스템 사업본부장은 "모벤시스의 독자 기술인 소프트모션은 구동하는 컴퓨터의 성능과 함께 계속해서 개선되는 점이 매력적이고 추가 하드웨어 도입이 필요 없어 총소유비용(TCO) 절감 등 비용 면에서도 효율적"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미쓰비시는 모션 컨트롤 산업에서 모벤시스의 기술과 결합해 산업 현장에서 다양하게 요구되는 장비, 시스템 최적화, 생산성 향상에 기여하고 공장 자동화 영역에서 사회적 과제 해결에 기여하는 순환형 디지털 엔지니어링 사업 구축을 목표로 협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