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배너

지종립 앰코코리아 사장 “스마트 팩토리 구현으로 제조 경쟁력 차별화”

URL복사
[무료 웨비나] 차세대 비전 시스템에서 JAI Go-X 시리즈를 활용하는 방법 (3/2, 온라인)

 

2023년 시무식 개최…"초심불망 마부작침의 자세로 초일류 기업의 미래 준비하자"


앰코테크놀로지코리아(이하 앰코코리아)가 2일 송도사업장 및 글로벌 R&D센터에서 대표이사 지종립 사장을 비롯해 임직원들이 함께한 가운데 2023년 시무식 행사를 개최하고 계묘년 새해의 희망찬 출발을 다짐했다.

 

지종립 사장은 신년사를 통해 "수많은 대내외 리스크 속에서도 지난해 앰코코리아는 괄목할 만한 외적 성장을 이뤘고, 앰코 월드와이드로도 질적·양적 균형 있는 성장과 견고한 실적을 달성함으로써 탄탄한 미래를 키워가는 데 크게 기여했다"며 임직원들의 노고에 감사의 말을 전했다.

 

지종립 사장은 "모든 부문에서 긍정적 변화와 꾸준한 진화가 이뤄지고 있고, 반도체 시장의 성장률을 능가하며 체질을 강화하고 있기에 앰코는 앞으로 다가올 어떤 도전 과제에도 충분히 응전할 자신감을 갖고 있다"며 "공장 자동화 및 사무 자동화로 앰코에 최적화한 스마트 팩토리를 구현해 혁신적이고, 차별화된 제조 경쟁력을 만들어 가자"고 독려했다.

 

이어 "급변하는 기술과 불확실한 시장에서의 경쟁력은 유능한 인재 확보 여부와 직결된다"며 "핵심 기술 역량이 있는 인재를 외부 영입하고, 내부 인재를 적재적소에 배치한 뒤 교육 훈련을 통해 계속 육성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종립 사장은 "2023년은 글로벌 경영 환경 변화와 그 예측이 쉽지 않은 엄중한 도전의 해가 될 것"이라며 "초심불망 마부작침(初心不忘 磨斧作針)의 자세로 중장기 성장 전략을 흔들림 없이 추진해 초일류 기업의 기반을 차분하고 치밀하게 준비해 가자"고 말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앰코는 다국적 글로벌 기업인 만큼 앰코 공동체의 이익을 위해 오픈 마인드, 오픈 디스커션으로 함께 지혜를 모으고 실용적·생산적·효율적·효과적 사고와 겸손한 자세로 상호 존중, 신뢰 아래 그 어떤 도전도 이겨낼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