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디지털라이프

배너

‘젠트라움 논현’, 지상 24층 규모 오피스텔 구축

URL복사

‘젠트라움 논현’이 지하 5층 지상 24층 규모로 오피스텔 118실, 근린생활시설(상업시설) 19실을 공급할 예정이다. 지상 1층과 2층에는 근린생활시설, 지상 3층부터 24층까진 오피스텔로 꾸며진다.


인천 남동구 일원에 구축되는 오피스텔은 전용면적별로 △전용 61A㎡형 62실 △전용 62B㎡형 52실 △전용 78A1㎡형 2실 △전용 80B1㎡형 1실 △전용 80B2㎡형 1실로 구성된다. 

 


분양 관계자는 전용 61㎡형과 62㎡형은 1~2인 가구 등에 적합한 투룸형 구조로 설계될 예정이며, 전용 78㎡형과 80㎡형은 중소형 아파트와 흡사한 3룸 구조를 적용하는 한편, 테라스도 설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계자는 단지 인근에 홈플러스 인천논현점, 복합상업문화시설 라피에스타, 메가박스, 소래포구어시장, 소래역사관 등 다양한 시설을 비롯해 논현중앙공원과 소래포구 해오름광장, 소래습지생태공원 등이 있다고 했다.


그는 수인분당선 소래포구역이 단지 앞에 위치하며 단지 주변을 지나는 광역버스(M버스)를 이용하면 환승없이 서울 강남역이나 서초역 등으로 이동 가능하며, 자차 이용 시 제2경인고속도로(신천IC)를 이용해 서울로, 소래대교를 이용하면 시흥 배곧신도시로 이동할 수 있다고 전했다.


경강선(월곶-판교복선전철)이 2025년 개통되면 소래포구역에서 판교역까지의 이동시간이 1시간30분에서 30분 대(급행 기준)로 단축될 것이라고 이 관계자는 예상했다.


이 관계자는 “2029년 개통 예정으로 추진되고 있는 제2경인선(총 35.2km)은 인천 청학역(가칭)에서 서울 노량진역까지 잇는 광역철도인데, 인천논현역을 이용한 서울로의 접근도 원활해질 것”으로 기대하며 “소래포구역 인근에 마련될 예정인 홍보관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