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배너

진동 물걸레질 ‘아이클레보 G7플러스’ 카카오메이커스 단독 공개

음파 진동 시스템 통한 강력한 물걸레질이 특징인 신모델 공개

URL복사
[무료등록-대박 경품] 솔리드웍스의 클라우드서비스로 확 달라진 제조 현업의 이야기가 찾아갑니다 (12.10)

헬로티 함수미 기자 |

 

 

유진로봇은 ‘카카오메이커스’에서 자사의 로봇청소기 브랜드 아이클레보의 신제품 ‘아이클레보 G7 플러스’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카카오메이커스를 통해 최초 공개되는 아이클레보 G7 플러스 로봇청소기는 자사 동급 모델 대비 높은 스펙과 편리성을 강화하여 출시한 제품이다. 기존 모델 대비 흡입력은 140% 증가하고, 먼지통과 배터리 용량도 확대됐다.

 

특히 아이클레보 G7 플러스는 음파 진동 시스템을 채용하여 강력한 물걸레질을 한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수통 내 탑재된 1,900RPM의 진동 모터가 섬세한 파동을 발생시키며, 바닥에 눌어 붙은 먼지나 이물질을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도록 설계한 것이다.

 

또한, 수평 하중 설계로 로봇 무게 전체로 걸레를 눌러주기 때문에 걸레가 바닥에 밀착되어 더욱 효과적인 세정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또한 원심력을 이용한 사이클론 흡입 방식을 채용하여, 큰 이물질부터 작은 먼지까지 더 빠르고 많이 흡입할 수 있다.

 

먼지를 흡입하는 동시에 눌러 담아주기 때문에 먼지통 사이즈 대비 더 많은 먼지를 담을 수 있어, 먼지통을 자주 비워줘야 하는 불편함을 개선했다. 포스트 필터와 헤파필터를 함께 채용하여 청소 중 미세먼지 배출도 방지한다.

 

아이클레보 G7 플러스는 최신 LDS센서를 탑재하여 보다 정교하고 정확한 공간 분석과 맵핑도 가능하다.

 

360도 회전하는 LDS센서를 활용하여 분당 18만 회, 최대 8m까지 거리 측정이 가능하기 때문에 집안 구조를 빠르게 스캔하여 스스로 효율적인 청소 경로를 찾아 청소할 수 있다.

 

아이클레보 G7 플러스와 전용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최초 1회만 연동해 두면, 시간과 장소에 관계없이 원격제어가 가능하고, 원하는 시간에 예약청소를 통해 편리하게 청소를 진행할 수 있다.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지도를 저장하고 확인할 수 있으며, 어플리케이션 상에 구현된 우리집 지도에서 청소 지정구역과 금지구역을 설정할 수 있다.

 

특히, 물걸레질 하면 안되는 카펫이나 매트는 물걸레금지구역으로 지정하여 걸레 장착 시에는 접근하지 않도록 설정할 수도 있다. AI 음성 제어 서비스도 제공하여, 구글 어시스턴트를 연동하면 음성으로도 로봇청소기를 제어할 수 있다.

 

유진로봇 마케팅팀 담당자는 “아이클레보 G7플러스는 아이클레보 기존 모델에 대한 꾸준한 관심과 반응에 힘입어, 기존 모델 대비 성능과 편의성을 강화해 출시하게 됐다”며 “로봇청소기에 대한 관심이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는 만큼 아이클레보 G7 플러스로 더욱 깨끗한 일상을 편리하게 누릴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카카오메이커스를 통해 최초 단독 공개되는 아이클레보 G7 플러스 로봇청소기는 카카오메이커스에서만 적용되는 특별 할인가로 오는 10월 5일 오후 5시까지 만날 수 있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