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디지털라이프

배너

올림플래닛, 크리에이터 위한 메타버스 구축

URL복사

메타버스 기업 올림플래닛(대표 권재현)은 MCN 기업 트레져헌터(대표 송재룡)와 새로운 MCN 생태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지난 14일 체결하는 등 창작자 위한 메타버스 서비스 구축에 나섰다.


버추얼 MCN은 가상공간을 통해 인플루언서들이 콘텐츠를 공유하는 새로운 메타버스 플랫폼이다. 

 


양사 대표와 관계자들이 참석한 협약식에서 두 회사는 ▲버추얼 공간을 활용한 교육사업 ▲브랜드 상품 판매를 위한 버추얼 스토어 구축 ▲버추얼 스튜디오를 통한 라이브 커머스 콘텐츠 활성화 등 메타버스 기반의 버추얼 MCN 생태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양사 관계자들에 따르면 인플루언서들은 틱톡,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의 미디어에서 메타버스 플랫폼까지 콘텐츠를 소비하는 채널을 확장할 수 있으며, 콘텐츠를 활발하게 소비하는 MZ세대와의 소통 채널로서 새로운 1인 미디어 시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올림플래닛의 버추얼 공간 패키지 소프트웨어와 통합 인프라 솔루션을 활용, 트레져헌터에 소속된 크리에이터들이 가상공간을 통해 시청자와 양방향 소통이 가능하도록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올림플래닛 권재현 대표는 “버추얼 공간을 통해 크리에이터들의 활동 범위가 다양해지며 이를 기반으로 고객 경험을 확장하고 인터랙티브한 소통을 강화하는 등의 시너지 창출을 통해 1인 미디어 시장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 대표는 또 “올림플래닛은 건설, 부동산, 전시, 커머스 등 다양한 산업을 위한 버추얼 공간 통합인프라 서비스 다각화를 추진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메타버스 시대의 새로운 버추얼 커뮤니티 문화를 개척할 것”이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