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아비바, 탄소배출 제로 위한 ‘레이스 투 제로’ 캠페인 참여

2050년까지 탄소배출 제로 달성 동참

URL복사

헬로티 함수미 기자 |

 

 

아비바(AVEVA)가 런던 증권거래소에 상장된 상위 100대 기업(FTSE100) 중 47번째로 UN의 ‘레이스 투 제로’ 캠페인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레이스 투 제로 캠페인은 전 세계 다양한 기업, 도시, 자치구 및 투자자의 리더십과 지원을 바탕으로 더욱 건강하고 탄력적인 탄소배출 제로 환경을 조성해 미래에 대한 위협 요소를 차단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며 더욱 지속가능한 성장을 실현하기 위해 마련된 글로벌 캠페인이다.

 

해당 캠페인은 2050년까지 탄소배출량을 제로로 만들기 위해 조성된 최대규모의 연합으로 현존하는 다양한 탄소배출 제로 이니셔티브 활동을 더욱 촉진하고자 한다. 캠페인 참여 조직들은 전 세계 이산화탄소 배출량의 25%를 배출하며 GDP의 5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각국 정부가 파리협정 준수 기준을 더욱 높이게 되는 올해 유엔 기후변화당사국총회에 앞서 아비바는 이번 모멘텀을 활용해 탈탄소화를 위한 행동 실천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영국 기업의 탈탄소화 활동을 장려하는 넷 제로 비즈니스 챔피언인 앤드류 그리피스(Andrew Griffith) 하원의원은 “유엔의 레이스 투 제로 캠페인에 참여하게 된 아비바에 큰 축하를 보낸다”라고 말했다.

 

덧붙여 “현재, 아비바와 더불어 시가총액이 총 1조 파운드(한화 약 1,602조)에 달하는 FTSE100의 46개 기업이 레이스 투 제로에 함께 참여하고 있다. 영국 글래스고에서 개최되는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개최까지 약 100일 정도 남은 지금이야말로 행동을 실천에 옮겨야 할 때이다”고 말했다.

 

아비바는 국제 비영리단체 BSR 및 유엔 글로벌컴팩트 등 다양한 이니셔티브에 참여하며 더 많은 기업들이 기후변화 대응 활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노력해왔다.

 

최근에는 재생에너지구매자연합(REBA)에 가입했으며, 해당 기관은 모든 비주거용 에너지 구매자들이 더욱 깨끗하고 지속가능한 탈탄소에너지의 미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시장투자를 촉진하고 있다.

 

피터 허웍(Peter Herweck) 아비바 CEO는 “아비바는 ‘레이스 투 제로’ 캠페인 참여와 동시에 파리기후협약의 수준 높은 목표를 실천해가며 기후변화대응을 위한 좋은 선례를 쌓아가고 있다. 현재 아비바는 기후변화의 영향을 방지할 수 있도록 밸류체인 전반에 걸쳐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액센츄어, 슈나이더 일렉트릭 등 이미 이니셔티브에 동참한 핵심 파트너사와 더불어 고객들과 함께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전했다.

 

이어서 아비바는 지속가능한 혁신을 이루기 위해 기업 운영, 기업문화 및 핵심 비즈니스 전략과 지속가능성을 융합하며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아비바는 레이스 투 제로 이니셔티브의 일원으로서 새로운 본보기를 마련해가며 소프트웨어를 활용해 지속가능성을 더욱 발전시킬 수 있는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면서, 모든 핵심 사업 부문에 지속가능성을 위한 약속을 공식화하고 중간 목표를 설정하는 것은 물론 그 과정을 공유·교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