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씨게이트-NI, 자율주행 자동차 기술 개발 위해 ‘맞손’

자동차 OEM 업체가 데이터 스토리지 전송을 간소화할 수 있는 최초의 ADAS 개발 협력

URL복사

헬로티 함수미 기자 |

 

 

씨게이트는 내쇼날인스트루먼트(이하 NI)의 디지털 행사인 NI Connect에서 자율주행 자동차의 데이터 스토리지 및 전송 서비스를 향상하기 위한 협력을 발표했다.

 

두 회사의 협력에는 업계 최초의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녹화 제품 개발이 포함된다.

 

새로운 ADAS 녹화 제품은 서비스형 차량 내 데이터 스토리지로, 자동차 OEM 및 공급업체가 효율적으로 데이터를 활용해 차세대 자율주행 자동차의 안정성과 신뢰성을 보장할 수 있도록 한다.

 

최신 자율주행 자동차에는 실제 도로 데이터가 그 어느 때보다 많이 요구되므로,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저장하는 기술이 매우 중요하다.

 

자동차 OEM 및 공급업체는 혁신적인 ADAS 녹화 제품을 이용해 데이터를 자체 관리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최신의 StaaS(서비스형 스토리지) 방식으로 전환해 비용을 절감하고 스토리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에는 ADAS와 자율주행 자동차를 위한 차량 내 데이터 로거인 NI의 데이터 기록 시스템 AD 및 씨게이트의 라이브 모바일(Lyve Mobile) 엣지 스토리지 및 데이터 전송 서비스가 결합돼 있다.

 

NI의 수석 부사장 겸 운송 비즈니스 부문 총괄 관리자인 채드 케스니 (Chad Chesney)는 “씨게이트의 라이브 모바일은 자본적 지출 모델에서 운영비용 모델로 전환해 하드웨어의 긴 리드 타임과 추가 비용 발생을 방지할 수 있다”고 말했다.

 

덧붙여 “NI Connect에서 발표한 바와 같이 씨게이트와의 이번 협력은 ADAS 구성 요소 및 자율주행 자동차의 제품 수명 주기를 늘리는데 핵심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하며, 이어 “각각의 전문가와 협력해 품질과 속도, 결과를 향상해 무사고 주행 실현을 위한 Vision Zero를 이루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씨게이트의 라이브 모바일은 자율주행 자동차에서 수집되는 데이터를 분석 및 알고리즘 최적화에 빠르게 사용될 수 있도록 데이터전송 서비스다.

 

라이브 모바일 어레이(Lyve Mobile Array)는 차량 트렁크에 직접 장착돼 모든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저장할 수 있다. 데이터 로깅이 완료된 후에는 가장 가까운 엣지 데이터 센터로 데이터가 전송되며, 전송된 데이터는 즉시 사용할 수 있다.

 

씨게이트에서 라이브 솔루션 부문을 맡은 멜리사 밴다(Melyssa Banda) 부사장은 “NI와 씨게이트의 통합 제품은 ADAS와 자율 주행 데이터 저장 및 전송 솔루션의 총소유 비용을 크게 절감하는 확장 가능 모델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