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오토메이션월드

일반뉴스

배너

[SEDEX 2020] 토마스, ‘산업계의 연골’ 슬립링 솔루션 소개

URL복사

고객 맞춤형 다양한 슬립링 솔루션 보유
다양한 제품 테스트 통해 최고 품질 슬립링 자랑

 

▲ SEDEX 2020에 참가한 토마스 부스 전경. (사진 : 김동원 기자)

 

[헬로티 = 김동원 기자] 토마스가 ‘제22회 반도체대전(SEDEX 2020)’에 참가해 슬립링 브랜드 ‘톰스링’을 선보였다. 슬립링은 ‘산업계의 연골’이라 불리는 장치로 회전체의 전원, 신호를 공급하는 역할을 한다.


반도체 검사나 이차전지 분야에서 많이 있는 회전하는 공정에서는 케이블이 끊어지기 경우가 생긴다. 이때 슬립링은 무한회전하면서 전원과 시그널, 통신, 고압, 유압 등을 고정체에서 회전체까지 이동하는 역할을 하므로 이러한 현상을 방지해준다.

 

맞춤형 솔루션으로 고객만족도 높아


토마스는 1991년부터 슬립링을 취급해왔다. 오랜 경험을 통해 해외에서 수입되는 슬립링 제품이 가격이나 서비스 등 국내 여건에 맞지 않다는 것을 알게 되면서 자체 브랜드를 생산하게 됐다.


현재 톰스링은 제품의 디자인, 가공, 생산 조립까지 전 과정을 고객과 함께 진행하며, 표준 사양을 뛰어넘는 특별한 슬립링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톰스링 관계자는 “슬립링은 기본 사양을 쓰는 경우도 있지만, 원하는 기능을 맞춤형으로 하는 경우가 더 많다”며 “이럴 때 우리는 설계 대응이나 납기 대응이 빨라 고객만족도가 높은 편이다”라고 말했다.

 

▲ 토마스는 고객의 요구사항에 부합할 수 있는 다양한 슬립링 모델을 보유하고 있다. (사진 : 김동원 기자)

 

사용 목적에 따른 다양한 슬립링 모델 보유


토마스는 ▲중공형 슬립링 ▲캡슐형 슬립링 ▲소형&초소형 슬립링 ▲분리형 슬립링 ▲판타입 슬립링 ▲팬케이크 슬립링 ▲하이브리드 슬립링 ▲카본브러쉬 슬립링 등 다양한 슬립링 제품군을 보유하고 있다.


중공형 슬립링은 최대 980mm의 센터 홀(Center Hole)까지 제작이 가능하다. 케이블, 관통, 로터리조인트(Air, 유압, Fiver optic) 결합 등의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 슬립링이다.


캡슐형 슬립링은 22~54mm의 외경사이즈를 자랑하며 최대 220개의 채널로 설계·제작된다. 골드 투 골드(Gold to Gold) 접촉방식을 사용해 낮은 노이즈로 정확한 신호 전송을 보장하는 것이 특징이다.


소형&초소형 슬립링은 5.5~16mm의 외경 사이즈로 설계·제작된다. 이 슬립링 역시 골드 투 골두 접촉방식을 사용해 낮은 노이즈로 정확한 신호 전송을 할 수 있다.


이외에도 토마스는 고객 맞춤형 슬립링을 제공한다. ▲내구성 강화가 특화돼 1억 회 이상의 수명을 자랑하는 슬립링부터 ▲수중에서 사용 가능한 IP65, IP68 방수등급을 자랑하는 슬립링 ▲18,000rpm까지 회전하는 고속회전 슬립링 ▲다양한 통신모드와 멀티 채널을 보유한 광통신 슬립링 ▲특수 브러쉬 홀더 시스템으로 10,000V/2,000A까지 전송가능한 고전압,고전류 슬립링 등 다양한 제품을 제공하고 있다.

 

▲ SEDEX 2020에서 토마스는 다양한 슬립링 모델을 전시했다. (사진 : 김동원 기자)

 

표준 사양 뛰어넘는 특별한 슬립링 솔루션 제공


토마스 관계자는 “슬립링 브랜드인 톰스링은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슬립링의 핵심 부품인 Ring과 Brush의 품질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다양한 제품 테스트를 통해 최고 품질의 슬립링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슬립링의 핵심 부품인 Ring의 경우 토마스는 ▲재질강도 ▲정밀도 ▲표면상태 ▲도금상태 등 4단계로 구성하고 있다. 브러쉬(Brush)는 5단계 재질강도, 선형성, 표면상태, 도금상태, 도금두께의 테스트를 통과한 자재만을 사용한다.


관계자는 “톰스링은 제품의 디자인, 가공, 생산 조립까지 전 과정을 고객과 함께하며, 반도체, 디스플레이의 도금, 코팅, 연마, Bonding, Packaging 등의 공정 장비와 X-ray, AOI(Auto Of Inspection) 등의 검사 장비에 표준 사양을 뛰어넘는 특별한 슬립링 솔루션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