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넵콘 재팬 2020] 고영테크놀러지, 업계 최초 투명재료 3D 광학계측기 ‘넵튠’ 공개

URL복사

[첨단 헬로티]


고영테크놀러지는 1월 15일부터 17일까지 도쿄 빅사이트에서 개최된 ‘넵콘 재팬 2020(NEPCON Japan 2020)’에서 업계 최초의 투명 재료 3D 광학계측기 ‘넵튠(NEPTUNE)’과 3D API 장비 ‘KY-P3’ 등의 신제품을 포함해 여러 주력 제품을 공개했다. 


반도체 관련 부품들은 방수, 방진을 예방하기 위해 눈에는 잘 보이지 않는 투명한 코팅을 하는데, 현재까지는 단순히 코팅이 잘 발렸는지만 검사할 수 있을 뿐, 정확한 두께를 검사하는 장비가 없었다. 이런 시장 니즈를 반영해서 고영테크놀로지의 넵튠(NEPTUNE) 장비는 AI를 활용한 알고리즘과 광학계 기술을 접목함으로써 코팅제, 언더필, 에폭시 등의 두께를 3D로 검사하는 장비다. 


고영테크놀러지의 투명 재료 3D 광학계측기 넵튠(NEPTUNE)’


부품 위에 발라진 투명젤과 같은 소재는 눈으로 보면 투명한데 검사 장비에 올려놓고 UV로 보면 파랗게 코팅이 된 것을 볼 수 있다. 이 단면을 레이저를 통해 실시간으로 모니터의 라이브 화면으로 확인할 수 있고, 원하는 영역만 확인할 수도 있다. 또 별도의 교육을 받을 필요 없을 정도로 사용이 매우 간편한 UI도 특징이다. 


고영테크놀로지 관계자는 “지금까지 자동차 부품 업체들은 코팅젤의 불량검사를 할 때 일단 1000장을 만들고 천장 중 하나를 빼서 잘라서 검사를 하고 나머지는 버리는 방식으로 검사를 했었다. 만약 불량이 나오면 나머지를 버리게 될 수밖에 없다. 또 잘라서 검사하는 방식은 24시간이 걸린다고 한다. 그러나 넵튠 장비는 검사가 간편하고 빠르기 때문에 시간단축 뿐 아니라 비용도 절감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현재 넵튠은 탁상용 장비로 출시됐지만, 올해 하반기에 인라인(In-Line)용도 출시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고영테크놀러지는 본격적으로 마켓쉐어를 늘려나갈 계획이다. 특히 안전성에 더 민감한 오토모티브 시장에서 수요가 높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 외에도 부품의 코팅젤을 만드는 재료 업계에서도 넵튠 장비를 통해 자사의 제품의 성능을 테스트할 수 있기 때문에 수요가 많을 것으로 본다.  



고영테크놀러지의 신제품 3D API(Automated Pin Inspection)장비 KY-P3 또한 오토모티브 시장을 주요 타겟으로 하고 있다. KY-P3는 일반 API 장비 보다 최대 6미리의 높은 부품까지 검사할 수 있으며, 페어링 기능으로 핀과 핀 사이의 거리도 검사할 수 있다. 또 자동 검사용이 아닌 직접 오퍼레이터가 사용에 따라 직접 모듈을 넣었다 뺄 수 있는 메뉴얼 장비이며, Al 기술에 의한 빠르고 쉬운 프로그래밍이 특징이다.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