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정기총회 개최한 ITSA “SW사업 대가·발주체계 개선 추진”

URL복사
[선착순 마감임박] 우리 기업에 꼭 필요한 AI를 활용해 비즈니스를 확장할 수 있는 방법은? AI융합 비즈니스 개발 컨퍼런스에서 확인하세요 (5/3, 코엑스3층 E홀1~4)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이하 ITSA)는 20일 서울 가든호텔에서 2024년 제1회 정기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총회에서는 2023년도 사업실적과 결산안을 심의하고, 2024년 사업계획과 예산안을 의결했다.

 

ITSA는 작년 한 해 SW 정당대가 실현과 IT서비스 사업 환경 개선을 위한 법제도 개선 건의 활동을 적극적으로 해 왔으며, 최근 발표된 관계부처합동 '디지털행정서비스 국민신뢰 제고 대책'의 주요 과제를 이끌어내는 데 기여한 바 있다.

 

협회는 더 나아가 올해 중점으로 추진할 사업으로 ▲SW사업 대가 체계 개선 ▲정량적 변경관리 기반 마련 ▲신기술 도입에 따른 IT서비스 산업 발전 방향 제시 ▲IT서비스 기업 경영 위해요인 해소 밀착 지원 ▲우수 인력 및 기업 유인 촉진을 위한 원격 개발 활성화 등을 꼽았다.

 

뿐만 아니라 IT서비스산업 발전과 회원사의 사업 지원을 위해 ▲IT서비스 산업 대표성 강화 ▲공공부문발주자협의회 활동을 통한 민간-공공 가교역할 확대 ▲회원사 애로사항 해결을 위한 신고센터 운영 및 법률서비스 제공 ▲대한민국 IT서비스 우수기업 포상을 통한 모범사례 발굴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 나간다는 계획이다.

 

최현택 ITSA 회장은 "지난 1월 31일 발표된 '디지털행정서비스 국민신뢰 제고 대책'에는 우리 협회가 다년간 건의해 온 소프트웨어 사업 대가 혁신과 과업 변경관리 기반 마련이 반영돼으며 이는 매우 환영할 일"이라며 "현장에서도 직접 체감할 수 있도록 과업변경 판단 기준을 명확히 하고, 실질적인 추가 대가 지급이 가능하도록 촘촘한 법·제도 마련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에 발맞춰 ITSA는 이번 대책 이행력 강화를 위해 기획재정부와 과기정통부 업계 간담회, 국회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며, 관련 연구와 과업변경 심의 가이드라인 마련 과정에서 IT서비스 업계의 의견을 모아 전달할 예정이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