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HL클레무브, 신사옥 ‘넥스트엠’ 개소...“자율주행기술 선도”

URL복사
[무료 웨비나] 차세대 비전 시스템에서 JAI Go-X 시리즈를 활용하는 방법 (3/2, 온라인)


HL그룹의 자율주행 솔루션 전문기업 HL클레무브가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 신사옥 넥스트엠(Next M)을 열었다.

 

넥스트엠은 지상 12층·지하 5층에 총면적 약 3만㎡ 규모로, 북미·중국·인도 등 세계 각지 사업화를 관리하는 전략 비즈니스 센터이자 자율주행 연구·개발 센터로 기능한다.

 

지난 1일 열린 준공식에는 정몽원 HL그룹 회장, HL홀딩스 김광헌 사장, HL만도 조성현 수석 사장, HL클레무브 윤팔주 사장 등이 참석했다.

 

넥스트엠은 라이다, 4차원 이미징 레이더, 고해상도 카메라 등 자율주행 관련 신제품 개발에 필요한 초정밀 광학 장비, 소프트웨어를 활용한 가상현실(VR) 실차 검증 장비, 초고속 이더넷 통신 장비, 고성능 자율주행 통합제어기 평가장비 등 자율주행 장비 연구·개발에 필요한 인프라를 갖췄다.

 

내부에는 최첨단 회의실 60실과 개인 스마트 공간 41실이 곳곳에 배치됐고, 3층과 4층을 연결하는 곳에는 경영진과 임직원의 타운홀 미팅 장소인 스텝업 라운지가 마련됐다.

 

 

HL클러무브는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 있는 정보기술(IT) 기업, 모빌리티 스타트업과 함께 넥스트엠을 K-자율주행 이동수단 생태계의 허브로 키워나간다는 계획이다.

 

윤팔주 HL클레무브 사장은 "최고 수준의 환경에서 최고의 인재들과 새로운 꿈을 이루겠다"며 "미래 모빌리티 개발을 위해 끊임없이 실험하는 세계적 첨단기술의 요람으로 넥스트엠을 키우겠다"고 말했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