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중기부, ESG 경영혁신대전 개최…“중소기업 지원 확대”

URL복사
[무료 웨비나] 차세대 비전 시스템에서 JAI Go-X 시리즈를 활용하는 방법 (3/2, 온라인)


자가진단 새 버전 '체크리스트 2.0' 제공…ESG·탄소중립 종합플랫폼 구축


중소벤처기업부는 30일 종로구 포시즌스호텔 서울에서 '2022 ESG 경영혁신대전'을 열고 민관 협력 방식의 중소기업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지원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ESG 경영혁신대전은 이번에 처음 열리는 행사로 중소기업 ESG 지원 정책을 고도화하고 ESG 경영 우수사례를 포상하기 위해 마련됐다.

 

중기부는 내년 1월부터는 업종과 수출 여부, 협력 대기업 관련 지표까지 포함한 ESG 자가진단 새 버전인 '체크리스트 2.0'을 중소기업들에 제공할 계획이다.

 

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ESG 민관협의회와 함께 국내외 ESG 규제 정보와 예상 영향, 정부 및 주요 기관의 ESG 지원 사업, ESG·탄소중립 진단시스템 등을 한데 모은 'ESG·탄소중립 온라인 종합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정부와 중소기업 지원기관, 금융계·학계 등 29개 기관이 참여하는 'ESG 민관협의회' 참여 범위도 대기업까지 확대한다.

 

내달 200억원 규모로 ESG 전용펀드를 결성하고 사업전환 우선 승인, 정부지원사업 우대 등 ESG 경영 도입 중소기업에 다양한 혜택도 제공한다. 수출 중소기업에는 ESG 분야 관련 수출마케팅과 해외규격인증 획득도 지원한다.

 

이날 경영혁신대전에서는 한영특수강, 현진제업, 프로팩, 농업회사법인 과일드림, 셀코스, 와이피피 등 6개 ESG 경영혁신 우수기업에 대한 포상도 진행됐다.

 

중기부와 중진공은 농협, 하나, 신한, 우리, 국민 등 5대 시중은행과 ESG 지원사업을 연계하기 위한 업무협약도 맺었다.

 

업무협약에 따른 상세한 금융 인센티브 지원 방안과 기관별 세부 실행 계획은 5대 은행이 참여 중인 ESG 민관협의회를 통해 향후 논의될 예정이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