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레터

테크노트

배너

한국광기술원, 철도안전감시용 광섬유 기반 라인형 광진동센서 시스템 개발

철도망 관리 및 안전사고 예방을 통해 철도 안전 사각지대 해소 기여 

URL복사

헬로티 김진희 기자 |

 

 

한국광기술원은 국내 최초로 열차의 속도나 위치 등 운행정보와 공사, 낙석, 외부침입 등 철로 주변의 돌발 상황을 실시간으로 감시할 수 있는 라인형 광섬유 진동센서 시스템 개발에 성공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분포형 진동센서(DAS) 시스템은 땅 속에 매설된 광케이블 주변의 진동으로 발생한 산란광의 변화를 측정하여 진동이 발생한 위치와 주파수를 최대 50km 범위까지 분석이 가능하다.

 

또한, 기존 선로 주변에 구축된 통신용 광케이블을 그대로 센싱용 광케이블로 활용하기 때문에 설치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연속구간 측정이 가능함에 따라 철도안전 사각지대를 해소할 수 있다.

 

더불어 인공지능 기반 데이터 분석 기술을 적용한 이 시스템은 열차운행정보, 침입자, 보수공사, 낙석, 광케이블 손상 등이 발생한 위치와 이벤트를 분류하여 관리자에게 전달함으로써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이 시스템은 현재 호남 고속선 오송-공주 간 47km 구간과 호남 일반선 서대전-계룡 20km 구간에서 실증을 진행하고 있으며, 철로환경 및 차량운행 시 발생하는 다양한 상황에 대한 빅데이터 수집과 분석을 통해 시스템의 신뢰성을 향상시키는데 주력하고 있다.

 

한편, 한국광기술원 광정밀계측연구센터와 ㈜에니트가 공동으로 국산화에 성공한 이 시스템은 산업통상자원부 혁신조달연계형 신기술사업화 지원사업을 통해 개발됐으며, 한국철도공사가 수요기업으로 참여했다.

 

한국광기술원 김명진 센터장은 “탄소 절감 등 이슈로 향후 철도교통은 더욱 중요도가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며, “이번에 개발한 DAS 시스템이 철도망 관리와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는 첨단 감시체계구축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