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아비바, 슐룸베르거와 석유·가스 생산 개선 위해 손잡는다

석유·가스 생산 공정 최적화 위한 디지털 솔루션 통합 위한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무료등록-대박 경품] 솔리드웍스의 클라우드서비스로 확 달라진 제조 현업의 이야기가 찾아갑니다 (12.10)

헬로티 이동재 기자 |

 

 

아비바(AVEVA)가 미국 유전 탐사기업 슐룸베르거(Schlumberger)와 석유·가스 생산 공정 최적화를 위한 엣지, 인공지능 및 클라우드 디지털 솔루션 통합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공동으로 현장 데이터의 수집, 처리 및 활용 방식을 더욱 간소화해 유전 및 가스전의 성능 및 효율성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또한, 더욱 효율적인 장비 관리와 운영 최적화를 위해 슐룸베르거의 유전 설계 및 시추, 생산량 극대화를 위한 종합기술 소프트웨어인 델피 코그니티브 탐사·생산 환경(DELFI Cognitive E&P Environment)의 애플리케이션에 엣지 시스템을 연결하는 것을 시작으로 협업을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다.

 

특히, 양사는 함께 사물인터넷(IoT) 및 클라우드 역량을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며, 여기에는 아비바 퍼포먼스 인텔리전스(PI) 시스템의 데이터 관리 플랫폼 역량과 슐룸베르거 델피 환경 소프트웨어 및 아고라 엣지 인공지능 및 사물인터넷 솔루션(Agora edge AI and IoT solution)의 전문성과 분석 역량 등이 포함된다. 뿐만 아니라, 양사는 기술 통합, 세일즈, 서비스 지원 및 시장 진입 전략 등도 함께 수립 중에 있다.

 

라지브 손탈리아 슐룸베르거 디지털&통합 부문 사장은 “이번 파트너십은 아비바 PI 시스템과 슐룸베르거의 엣지 및 클라우드 솔루션을 통합해 데이터에 대한 완벽한 접근성을 제공함으로써 기업의 더욱 빠른 인사이트 도출과 실행을 지원하고 있다”며 “슐룸베르거의 업계 내 전문성과 보안성 높은 엣지 기술, 그리고 델피 환경 기반의 디지털 애플리케이션을 아비바 솔루션과 통합하여 고객이 생산성 및 운영 효율성을 높일 수 있도록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앤드류 맥클로스키 아비바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최근 글로벌 경제 흐름은 모든 산업 전반에 걸쳐 민첩성이 중요하다는 것을 보여주었다”며 “슐룸베르거와의 협업을 통해 운영상 민첩성과 엔지니어링의 효율성 향상은 물론 기업이 신제품 및 서비스를 신속하게 출시해 보다 원활한 비즈니스 운영 및 자산관리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