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오로스테크놀로지, 패키지 웨이퍼 워피지 검사 장비 출시

URL복사
[무료등록-대박 경품] 솔리드웍스의 클라우드서비스로 확 달라진 제조 현업의 이야기가 찾아갑니다 (12.10)

헬로티 서재창 기자 |

 

 

오로스테크놀로지는 패키지 웨이퍼 워피지 검사 장비의 양산 공급을 완료하며 신규 장비 개발과 더불어 장비 포트폴리오 확대라는 성과를 보이고 있다. 모델명은 PWWIS-300으로 12인치 패키지 웨이퍼 워피지를 검사하는 장비다. 

 

워피지(Warpage)는 반도체 제조 공정에서 웨이퍼가 휘어지는 현상을 의미하며, 반도체 패키지 공정 표면 검사에서 중요한 요소다. 최근에는 팬 아웃 패키지에서 워피지 검사 수요가 상당히 증대되는 추세다. 

 

해당 장비는 고급 패키지 시장의 첨단 패키징 기술 확대에 따른 고객의 니즈를 반영해 연구 개발에 착수, 1년 6개월여간의 집중을 통해 개발이 완료됐다. 오로스테크놀로지의 기술력을 입증한 이 장비는 양산 공급이라는 성과를 이뤄내며 제품군 다변화를 이루며 다양한 수요에 대응할 것으로 전망된다. 

 

최근 반도체 고성능화와 슬림화에 대응해 TSV 기술 등을 이용한 칩의 3D 스태킹과 팬 아웃 기술 발전에 맞춰 광범위하게 사용될 수 있다. 

 

특히 팬 아웃기술은 칩 크기와 무관하게 멀티칩 및 3D 패키징 솔루션을 가능케 하는 장점이 있는 기술로, 폭발적인 성장세가 예상되는 만큼 장비의 판매 확장성이 기대된다. 

 

오로스테크놀로지의 PWWIS-300은 한 번의 캡처로 웨이퍼 위피지를 3D로 측정한다. 처리량도 상당히 높은 수준인데, 기존 장비가 장당 4시간 소요되는 것에 비해 1분만에 처리할 수 있어 반도체 팹의 생산성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워피지 뿐 아니라 웨이퍼의 스크래치, 크랙 등의 2D 측정도 확인이 가능하다는 장점을 갖고 있다. 해당 장비는 딥러닝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어 스크래치와 같은 결함을 발생시키는 장비의 추적도 가능하다. 

 

또한, 3D로 워피지 검사 및 2D로 전면 및 후면 검사가 가능한 설비로서 워피지, 웨이퍼 간 비교, 웨이퍼 검사 트렌드 분석이 가능한 분석 도구가 제공되는 강점을 기반으로 국내 유수 기업에 당월 첫 호기가 판매됐고, TSV, 웨이퍼 본딩 등 다양한 공정에서 활용이 예상된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