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넵콘 재팬 2020] 쎄크, 자체 개발한 산업용 X-Ray 검사기 글로벌 진출 확대

URL복사

[첨단 헬로티]


쎄크(Sec)는 지난 1월 15일부터 17일까지 도쿄 빅사이트에서 개최된 ‘넵콘 재팬 2020(NEPCON Japan 2020)’에서 2020년 신제품과 베스트셀러 장비 등을 전시하면서 글로벌 시장 확대에 나섰다.


쎄크의 주력 장비중의 하나인 X-eye 6100은 고속 2D In-Line 자동검사 장비이며, 검사하고자 하는 영역을 사용자가 직접 설정하여 불량을 검출해 내는 애플리케이션 맞춤형 장비다. 특히 Area 방식의 이미지 촬영으로 최대 0.3초의 고속 검사가 가능하고, 고해상도의 결과를 얻을 수 있어서 장점이다. 


▲쎄크의 X-eye 6100AXI


쎄크 관계자는 “이 장비는 주로 휴대폰 배터리 등의 오류 검사에 많이 사용되고 있으며, 전기 자동차 시장 확대에 대응하기 위해 자동차용 2차 전지 검사 장비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쎄크의 베스트셀러 장비인 X-eye SF160 시리즈는 쎄크가 지금까지 판매한 X-ray 장비 중 절반을 차지할 정도로 인기가 높은 제품이다. 고성능 160kV급 마이크로 포커스 오픈 튜브(Micro-focus Open Tube)를 장착함으로써 최소 1㎛의 미세한 불량을 검출할 수 있다. 무엇보다도 듀얼 CT 기능으로 필요에 따라 한 장비에서 두가지 CT 촬영이 가능하다는 점이 타사 제품과 차별성이다. 이를 통해 정확한 불량의 위치와 크기를 검출하여 분석 할 수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 쎄크는 2020년 1월에 출시된 산업용 X-Ray 검사기 X-eyeSF 160ER도 전시해 많은 주목을 받았다. 


쎄크 해외영업팀 관계자는 “쎄크의 X-ray 장비는 디렉터 부품을 제외하고 모두 자체 개발 및 설계됐다는 점이 쎄크의 기술력을 입증한다. 또 이를 통해 수준 높은 에프터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