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데이터

배너

현대차, 글로벌 수소차 시장서 1위 수성...도요타는 신모델로 추격

SNE리서치, 2021년 1월~8월 글로벌 수소연료전지차 판매량 발표

URL복사
[무료등록-대박 경품] 솔리드웍스의 클라우드서비스로 확 달라진 제조 현업의 이야기가 찾아갑니다 (12.10)

헬로티 이동재 기자 |

 

 

글로벌 수소연료전지 자동차 판매량이 전년 대비 두 배 가까이 증가한 가운데, 현대차가 절반이 넘는 점유율을 기록하면서 도요타를 제치고 독주를 이어갔다. 상반기 도요타로부터 탈환했던 1위 자리를 지켰다.

 

SNE리서치가 올해 1월부터 8월까지의 글로벌 수소차 판매량 순위를 발표했다.

 

 

자료에 따르면, 올해 8월까지 세계 각국에 등록된 수소연료전지차의 총 판매대수는 전년 동기 대비 91.7% 증가한 1만1200여대다.

 

업체별로는 현대차가 올해 1월 출시된 넥소(1세대) 2021년형 모델 판매 증가에 힘입어 점유율 52.2%로 1위를 유지했다. 도요타는 미라이 2세대 신모델 판매량이 급증했지만 지난 4월부터 현대차에게 1위를 내준 이후 줄곧 2위에 머물렀다.

 

이에 비해 혼다는 판매량이 소폭 반등한 데에 그쳐 점유율이 계속 내려갔다. 현대차와 도요타의 확고한 양강 구도 속에 혼다의 시장 입지가 더욱 쪼그라들었다.

 

2020년 글로벌 수소차 시장의 선두 주자였던 현대차가 2021년 들어서도 1위를 기록하고 있긴 하지만, 도요타에게 추격을 허용하면서 기존에 누려왔던 압도적인 시장 위상이 다소 축소됐다.

 

SNE리서치는 “현재는 현대차와 도요타의 양자 대결 구도가 고착화돼가고 있는 상황”이라고 진단하면서 “현대차는 기초 경쟁력 및 연구개발 강화, 마케팅 전략 점검 등에 더욱 역점을 둘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밝혔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