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스텔란티스와 협력...“전기차 배터리 공장 세울 것”

2021.10.22 21:09:33
[무료등록] 제조혁신의 첫걸음 RFID 활용법을 전격 공개합니다 (11.29)

헬로티 서재창 기자 |

 

 

삼성SDI가 22일인 오늘 스텔란티스와 합작해 미국에 전기차 배터리 셀·모듈 생산공장을 설립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 공장은 미국에 세워지는 삼성SDI의 첫 전기차 배터리 공장으로, 이번 합작사 설립을 계기로 북미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 삼성SDI는 최근 스텔란티스와 전기차용 배터리 생산을 위한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합작법인은 오는 2025년 상반기부터 미국에서 연산 23GWh(기가와트시) 규모로 전기차 배터리 셀과 모듈을 생산할 계획이다. 이는 현대차 아이오닉5 롱레인지 모델(72.6kWh) 기준 연간 31만7000대 분량의 배터리를 생산할 수 있는 규모다. 

 

합작법인은 향후 전기차 배터리 생산능력을 40GWh까지 확장하는 방안도 검토할 계획이다. 합작법인에서 생산되는 배터리는 스텔란티스의 미국과 캐나다, 멕시코 공장에 공급돼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PHEV)부터 순수 전기차(EV)까지 스텔란티스 산하 브랜드 차세대 전기차에 탑재될 예정이다.

 

삼성SDI는 투자 규모나 합작법인의 사명, 위치, 착공 시기 등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 그동안 국내 배터리 3사 중 삼성SDI만 유일하게 미국에 생산시설이 없었는데 이번 합작사 설립으로 삼성SDI는 2025년 발효되는 미국·캐나다·멕시코 무역협정(USMCA)의 자동차 부품 현지생산 규제 하에서도 차질없이 미국에 전기차 배터리를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삼성SDI의 전기차 배터리 생산 거점은 국내 울산과 헝가리 괴드, 중국 서안에 이어 미국까지 총 4곳으로 확대된다. 전영현 삼성SDI 사장은 "삼성SDI의 배터리 기술력과 품질·안전성을 바탕으로 북미 전기차 시장에서 고객들에게 최고의 만족을 주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스텔란티스의 카를로스 타바레스(Carlos Tavares) 사장은 "삼성SDI와 배터리 합작법인을 통해 북미 전기차 시장에서 입지를 공고히 하고 경쟁에서 이길 것"이라며, "뛰어난 파트너들과 협업해 안전하고 친환경적이며 합리적 가격의 자동차를 개발해 고객의 니즈를 충족하겠다"고 밝혔다. 

 

스텔란티스는 피아트크라이슬러(FCA)와 PSA그룹이 합병해 올해 1월 출범한 완성차 회사로 산하에 피아트, 크라이슬러, 푸조, 지프, 마세라티 등 14개 자동차 브랜드를 두고 있다. 앞서 LG에너지솔루션도 스텔란티스와 손잡고 북미에 연간 40GWh 규모의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을 설립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업계에서는 LG에너지솔루션과 삼성SDI가 스텔란티스에 각각 파우치형 배터리, 각형 배터리를 공급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서재창 기자 eled@hellot.net
Copyright ⓒ 첨단 & Hellot.net

상호명(명칭) : (주)첨단 | 등록번호 : 서울,자00420 | 등록일자 : 2013년05월15일 | 제호 :헬로티(helloT) | 발행인 : 이종춘 | 편집인 : 김진희 | 본점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127, 3층, 지점 : 경기도 파주시 심학산로 10, 3층 | 발행일자 : 2012년 4월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활 | 대표이사 : 이준원 | 사업자등록번호 : 118-81-03520 | 전화 : 02-3142-4151 | 팩스 : 02-338-3453 | 통신판매번호 : 제 2013-서울마포-1032호 copyright(c) HelloT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