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W 2024 참가업체 인터뷰] 로크웰 “SW 역량 확장이 터닝포인트...토털 솔루션 업체로 입지↑”

2024.03.26 11:24:43

최재규 기자 mandt@hellot.net

[#강추 웨비나] 글로벌 자동차 업계가 주목하고 있는 소형/경량화를 통한 차량 설계의 최적화 (6/20)

산업 자동화 영역에서의 변화가 심상찮다.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의 경계가 명확했던 자동화 기술이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등 차세대 기술과 만나 서로의 역량을 융합하고 있다.

 

이 기반에는 자동화 공장으로 알려진 스마트 팩토리가 중심을 잡고 있다. 현재 기술적 측면에서 발판이 마련됐다고 알려진 스마트 팩토리 안에서의 자동화 기술은 ‘완전 자율화’를 바라보고 있다. 그렇기에 더욱 고도화되고 완성도 높은 자동화 수준이 요구된다.

 

‘스마트 제조’를 지향하는 산업 자동화 기술 업체 로크웰 오토메이션(이하 로크웰)은 물리적 장치가 토대인 운영기술(Operation Technology, OT) 인프라와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정보기술(Information Technology, IT) 인프라의 융합을 강조한다. 쉽게 말해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접목한 새로운 차원의 솔루션을 지향하는 것이다.

 

 

기본적으로 하드웨어를 통해 현장을 제어하는 기존 자동화 영역은 소프트웨어 역량에 대한 비중이 높아진 모습이다. 이는 데이터의 중요성이 확장된 데다, 이를 발판으로 도래한 AI 시대가 분위기 전환을 이끌어 낸 데서 비롯됐다.

 

로크웰은 기존에 보유한 OT 영역 레퍼런스 및 노하우에 IT 역량을 접목해 자동화 산업의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DX)에 기여하겠다는 로드맵을 천명했다. 현재 제조 설비와 정보 시스템을 통합한 스마트 제조 솔루션을 산업에 제시하면서 자동화 산업 고도화에 입지를 다지고 있다. 이 과정에서 IT 솔루션 업체와의 파트너십을 통한 생태계를 조성하는 중이다.

 

 

권오혁 이사는 “제조 현장을 제어하는 전사적 제조 지능 솔루션을 통해 자동화에 새로운 혁신을 선보이는 중”이라며 “이는 OT와 IT 융합이 기본 밑바탕”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미 활성화된 IT 역량을 더욱 최적화해 생산성 제고라는 제조 산업의 궁극적 가치를 실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권 이사는 기술적 측면에서 IT 솔루션의 진화 속도가 자동화 솔루션 대비 웃돈다고 분석했다. 생산성·보안 등 자동화 솔루션이 갖춰야 될 요소가 겸비돼야 한다는 점을 강조한 것인데, 이는 기술 발전 속도보다 도입에 필요한 실질적인 활용성이 중요하다는 뜻이다.

 

‘제조 혁신’의 최대 기대주 AI...갖춰야 할 방향성

 

제조 영역의 IT 솔루션 설계 시 필요한 핵심요소는 AI다. 데이터를 양분으로 동작하는 AI는 데이터 가공 및 표준화를 요구한다. 이 과정에서 상하단을 연결하는 엣지 솔루션이 필수다. 여기에 서버로 데이터를 이동시키지 않고 곧바로 현장에서 데이터를 처리하는 AI 솔루션도 필요하다.

 

로크웰은 엣지 솔루션과 AI 솔루션을 융합한 온디멘드(On-Demand) AI 솔루션을 제시한다. 이에 덧붙여 기존 하드웨어 분야의 강점을 살려 엣지형 모듈을 접목해 토털 AI 솔루션으로 제품 경쟁력을 강화했다. 구체적으로 품질관리 엣지 솔루션 ‘LogixAI’, 예지보전 온디멘드 AI 솔루션 ‘GuardianAI’, 임베디드 엣지 컴퓨터 ‘EEC’, HMI(Human Machine Interface) 솔루션 등을 통해 제품 불량, 설비 고장 등이 원스톱으로 가능하도록 설계했다.

 

국내 타깃 시장은?

 

먼저 자동차 분야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특히 전기차 시장을 주목 포인트로 설정했는데요. 전 세계적으로 이차전지에 대한 투자가 지속되다가 현재는 규제 확대, 원자재 가격 하락 등으로 ‘숨 고르기’에 돌입한 양상입니다. 로크웰은 기존과 같이 배터리 공장과 전극재 영역에 대한 투자를 지속하고 있어요.

 

타이어 분야에도 기술을 공급하는 중입니다. 로크웰이 주력하는 데이터 플랫폼 내 제품을 공급하고 있는데요. 데이터 플랫폼은 제어단인 필드버스(Fieldbus)와 상위 엣지까지의 데이터를 관장하는 기술로, 공정에서 도출되는 생산 데이터와 사용자가 요구하는 데이터가 연동되도록 데이터를 가공해 맥락화된 데이터를 제공하는 것이 목적입니다.

 

이 데이터 플랫폼 기술 중 VR 솔루션인 ‘Emulate3D’를 타이어 업체에 공급하고 있습니다. 이 솔루션은 타이어 생산·제조, 검증 등에 대한 시뮬레이션을 제공해 공정에 대한 의사결정을 돕습니다. 여기에 에뮬레이션이 가능해 PLC(Programmable Logic Controller) 데이터와 연동해 값이 변했을 때 물리적 변화 추이를 분석할 수 있습니다.

 

 

신규 타이어 공장을 대상으로 필드 레벨 솔루션, LogixAI, GuardianAI, 데이터 플랫폼 솔루션을 공급하고, 기존 타이어 공장에는 Emulate3D와 같은 디지털 트윈 기술을 제공해 공정 개선을 돕고 있습니다. 끝으로 로크웰은 제약·식음료(F&B) 시장도 공략 중입니다. 여기에도 데이터 플랫폼이 활약합니다. 이 시장은 상대적으로 품질 이슈에 대한 법률적 규제가 강한데요, 이 때문에 생산관리시스템(MES)이 공정의 핵심입니다.

 

MES도 데이터가 중요합니다. 그만큼 데이터량이 방대하죠. 공정 운영을 위한 비용 최적화가 관건인 만큼 이 시스템이 가진 역할이 큽니다. 이에 투자 관점에서 클라우드 방식을 채택한 MES 솔루션이 해답이 될 거라고 생각합니다. 로크웰은 현실적으로 대규모 MES를 구축하기 어려운 기업을 위해 클라우드 기반 모듈형 MES 솔루션을 제시해 공정 운영 비용 최적화에 기여합니다. 해당 솔루션은 고객이 필요한 부분에만 도입 가능해 효율적입니다.

 

이 시장을 앞으로 어떻게 공략할 것인지?

 

이전에는 필드단에서의 솔루션만 제공했다면, 소프트웨어 역량을 장착한 현재는 엣지 솔루션과 데이터 플랫폼 솔루션을 함께 공급해 트렌드에 발맞출 계획입니다. 또 에너지 관리에 대한 중요성이 증대되는 추세에서 공정 최적화 프로세스 고도화를 위한 솔루션 개발에도 집중할 생각입니다.

 

아울러 앞서 언급한 엣지 솔루션, 데이터 플랫폼 솔루션 등을 지속 고도화할 방침입니다. 데이터 가공 및 표준화가 요구되면서 전처리 과정이 중요해진 상황에서 해법이 될 것입니다. 기존 필드 레벨에서 활용된 제어 솔루션인 DCS에 소프트웨어 요소를 접목해 수직적으로 데이터 플랫폼 솔루션을 확장한 PlantPAx가 대표적입니다.

 

로크웰은 PLC 기술을 필두로 HMI, 엣지, 데이터 플랫폼 등 솔루션으로 포트폴리오를 확장해 제조 공정 전주기 기술 기업으로 발돋움할 것입니다. 앞선 솔루션은 클라우드 기반으로 활용 가능해 비용 절감의 이점을 제공합니다. 여기에 생성형 AI 기술을 도입한 설계 프로그램을 출시해 효율적 업무처리에 기여한다는 계획도 가지고 있습니다.

 

헬로티 최재규 기자 |

Copyright ⓒ 첨단 & Hellot.net




상호명(명칭) : (주)첨단 | 등록번호 : 서울,자00420 | 등록일자 : 2013년05월15일 | 제호 :헬로티(helloT) | 발행인 : 이종춘 | 편집인 : 김진희 | 본점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127, 3층, 지점 : 경기도 파주시 심학산로 10, 3층 | 발행일자 : 2012년 4월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활 | 대표이사 : 이준원 | 사업자등록번호 : 118-81-03520 | 전화 : 02-3142-4151 | 팩스 : 02-338-3453 | 통신판매번호 : 제 2013-서울마포-1032호 copyright(c) HelloT all right reserved.